상단여백
HOME IT·게임 IT
삼성디스플레이, 세계 최소 곡률 폴더블 OLED 상용화곡률 1.4R에 커버윈도우 UTG 적용-'갤폴드2' 탑재

[테크홀릭] 삼성디스플레이는 업계 최소 곡률인 1.4R 수준의 폴더블 OLED(유기발광다이오드) 패널 상용화에 성공했다고 16일 밝혔다.

곡률(R) 값은 작을수록 접히는 부분의 빈 공간이 없어 완벽하게 접혔다고 볼 수 있다. 1.R은 반지름 1.4㎜ 원의 휘어진 정도를 의미한다.

삼성디스플레이가 세번째로 선보인 폴더블 OLED는 2208x1768 해상도에 7.6인치 크기를 갖췄다. 커버윈도우 UTG(Ultra Thin Glass)를 적용해 투명폴리이미드 대비 한층 견고해졌다는 평가다. 이 패널은 삼성전자가 최근 공개한 세번째 폴더블폰 '갤럭시Z폴드2'에 탑재됐다.

삼성디스플레이에 따르면 여러 층의 레이어로 구성된 패널은 접었을 경우 패널의 압면에는 줄어드는 힘이, 뒷면에는 늘어나는 힘이 동시에 발생한다.

이러한 반대의 힘이 충돌하면서 패널 구조에 영향을 주는 것이 '폴딩 스트레스'다. 폴딩 스트레는 곡률과 밀접하게 관련돼 있다. 곡률을 낮게 접을수록 패널의 폴딩 스트레스도 높아지기 때문이다.

삼성디스플레이는 스마트폰 사용 시간이 늘어나는 점을 감안해 1.4R 폴더블 OLED 패널의 내구성 테스트를 20만회 치렀다. 글로벌 인증기관인 뷰로베리타스(BureauVeritas)에서도 검증을 마쳤다.

블루라이트 비중은 6.5%로 업계 최저 수준까지 낮아져 글로벌 인증기관인 SGS의 'Eye Care Display' 인증을 받았다.

삼성디스플레이 관계자는 "1.4R 폴더블 OLED는 완벽에 가까운 폴딩을 구현하면서 OLED 고유의 우수한 화질을 제공해 소비자에게 폴더블 스마트폰의 새로운 가치를 제시할 것"이라고 말했다.

#삼성디스플레이 #폴더블 #OLED #곡률

1.4R 폴더블 OLED 곡률 개념도.(사진=삼성디스플레이)

이승필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승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