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금융·핀테크 증권
미래에셋자산운용, CJ오쇼핑 미디어커머스 자회사 2대 주주 된다신주 91만주 210억원에 인수-"ESG 지표 개선 노력"

[테크홀릭] 미래에셋자산운용은 CJ오쇼핑의 미디어커머스 자회사인 '다다엠앤씨'(DADA M&C)와 신주인수 계약을 맺었다고 10일 밝혔다. 다다엠앤씨가 발행하는 신주 91만주를 210억원에 인수해 2대 주주가 된다.

다다엠앤씨는 지난 2017년 CJ오쇼핑 신사업개발팀에서 시작된 미디어커머스 전문기업이다. 국내 주요 유통사 중 미디어커머스 사업을 별도 법인 형태로 갖춘 것은 CJ가 처음이다.

미디어커머스는 상품 마케팅을 위한 영상 콘텐츠를 제작해 이를 인스타그램, 유튜브 등의 플랫폼에 노출시켜 구매를 유도하는 온라인 커머스의 한 형태다. MZ세대의 흥미를 유도해 마케팅 효과를 극대화하는 게 특징이다.

미래에셋운용은 경영권을 인수해 매각하는 바이아웃부터 기업과 제휴해 동반 성장을 이끌어 내는 그로스캐피탈, 기업 재무구조 개선 투자 등 PEF시장에서 다양한 전략을 구사하고 있다.

안성우 미래에셋운용 PEF1부문 대표는 "기업의 ESG 지표 개선도 중요한 만큼 회사의 가치 창출에 대한 노력과 더불어 적극적인 경영참여를 통해 특정 주주가 아닌 모든 주주를 위한 의사결정을 집행하는 등 회사의 ESG 지표를 개선하는 노력에 기여할 계획"이라고 했다.

#미래에셋자산운용 #CJ오쇼핑 #미디어커머스 #신주인수

안성호 미래에셋자산운용 PEF투자1본부장(왼쪽부터), 배중규 PEF투자2본부장, 안성우 PEF1부문 대표, 허민호 CJ ENM 커머스부문 대표, 서승원 다다엠앤씨 대표, 이승화 CJ그룹 부사장.(사진=미래에셋자산운용)

이창환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창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