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금융·핀테크 증권
신한금융투자, '전사적 혁신' 시동-복장 전면 자율화·인사평가 효율화

[테크홀릭] 신한금융투자는 신한문화를 재창조하는 리부트(Re:Boot)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틀에 박힌 비효율적 방식과 규칙에 얽매이지 않고, 기존의 관행을 원점에서 재검토하는 전사적인 혁신을 시작한다고 6일 밝혔다.

신한금융투자는 큰 방향으로 단기성과중심·순혈주의·수직적 문화 등을 버리고 능력과 실력 중심, 데이터에 기반한 의사 결정, 수평적 문화를 만들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먼저 창의적이며 살아 숨쉬는 회사 분위기를 고취하기 위해 본사 근무 직원들의 복장을 전면 자율화했다. 기존에 디지털 관련 본부에서만 시행되던 자율복을 본사 전 사업부문으로 확대 시행했다.

아울러 신한금융투자는 인사평가의 실효성을 높이기 위해 일부 인사평가 절차를 효율화했다. 기존 인사평가 절차를 폐지하고 역량과 성과에 대한 합리적 평가에 따라 새롭게 운영할 예정이다. 또한 기회와 선택에 대한 공정성을 높이기 위해 주요 부서에 대한 사내공모를 활성화하고 있고 부서원부터 부서장까지 사내공모로 지원받고 있다.

신한금융투자는 새로운 도전에 대한 두려움을 버리고 혁신을 격려하는 문화를 형성하겠다는 목표를 세웠다. MZ세대 주니어에서부터 임원까지 소통을 활성화 하며 그룹의 새로운 비전 ‘더 쉽고 편안한, 더 새로운 금융’으로 한걸음 더 나가겠다고 밝혔다.

#신한금융투자 #신한문화 #혁신 #복장자율화 #인사평가

이창환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창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