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IT·게임 IT
KT-강남세브란스병원, 국내 최초 5G 기반 ‘모바일 병원 협진 시스템’ 구축간편한 ‘환자정보 파악’, 신속한 ‘비대면 영상 협진’ 가능해져

[테크홀릭] KT(대표이사 구현모)가 연세대 강남세브란스병원(병원장 송영구)과 지난 9일 서울 강남구 강남세브란스병원에서 KT 강남서부법인고객본부장 유용규 상무와 강남세브란스병원 송영구 병원장이 참석한 가운데 지털 전환을 통해 대한민국에서 가장 앞선 5G 스마트 혁신병원을 조성하기 위한 ‘5G 스마트 혁신병원’ 구축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11일 밝혔다. 

이를 위해 KT는 5G 플랫폼과 헬스케어 플랫폼을 융합해 병원 내 다양한 시스템을 스마트폰 앱 기반으로 통합 연동해 환자 중심의 의료 업무를 지원하는 플랫폼 ‘모바일 병원 협진 시스템’을 개발하고 내년 상반기부터 국내 최초로 강남세브란스병원에 구축할 예정이다.  

‘모바일 병원 협진 시스템’으로 의료진은 환자와 의료진 정보를 한 눈에 파악할 수 있으며, 원내 또는 협력 병원의 의료진과 신속하게 비대면 협진을 할 수 있다. 또한 개인 휴대폰 번호 노출에 대한 걱정 없이 업무용 유선전화 번호로 소통할 수 있게 된다. 

강남세브란스병원은 '모바일 병원 협진 시스템' 구축을 통해 기존 유선 기반의 업무 환경을 5G 무선 기반으로 전환한다. 또한 비대면 영상 협진∙진료를 도입하고 협력 병원과의 협진 연계망을 구축해 병원 시스템을 환자 중심으로 완성하고 스마트 혁신병원의 기반을 마련할 계획이다.

KT왕 강남세브란스병원은 이외에도 스마트병원의 시나리오 기획과 솔루션 발굴, 개념검증(PoC) 사업 등 다양한 분야에서도 공동 협력할 계획이다. 

강남세브란스병원 김성준 의료정보부실장은 “우리 병원과 KT가 6개월간 함께 병원 업무 현황을 면밀히 조사하고 분석해 왔다”며 “앞으로 KT와 지속적인 협업을 통해 국내 최고의 스마트병원으로 거듭나겠다”고 말했다. 

KT 강남서부법인고객본부장 유용규 상무는 “KT의 ICT 및 디지털 플랙폼 역량으로 의료 분야의 디지털 혁신과 국민의 건강 증진에 기여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KT #강납세브란스병원 #5G #모바일병원협진시스템 #스마트병원

KT 강남서부법인고객본부장 유용규 상무(왼쪽)와 강남세브란스병원 송영구 병원장(오른쪽)이 업무협약을 하고 있다.(사진=KT)

김태순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태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