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경제 기업
동아제약, 무색소 무보존제 어린이감기약 '챔프' 주목우리 아이 감기약도 보존제 확인이 필수

[테크홀릭] 최근 6세 이하 영유아에서 파라인플루엔자 바이러스 감염증 환자가 빠르게 확산되면서 질병관리청은 이달 초 "최근 파라인플루엔자 바이러스 감염증 환자의 증가 추세가 지속되고 있어 주의를 당부한다"고 말했다.

파라인플루엔자 바이러스는 흔한 감기 바이러스 중 하나로 코로나19나 독감처럼 감염된 사람의 분비물과 직접 접촉하거나 비말 접촉으로 전파된다. 우리나라에선 주로 4~8월 유행해 여름 감기로 알려져 있으며 백신이나 치료제가 따로 없어 해열제나 수액 보충 등 증상에 따른 치료를 한다.

질병관리청은 파라인플루엔자 바이러스의 이례적인 유행이 올겨울 독감 대유행을 부르는 전조일 수 있다고 보고 있다. 이미 대부분의 어린이집에서도 파라인플루엔자 바이러스에 대한 안내문을 각 가정에 보낸 상황이다. 

여기에 동아제약이 안전성, 휴대성, 경제성은 물론 무색소, 무보존제의 어린이 감기약 '챔프'가 주목을 끌고있다.

'챔프' 브랜드는 ‘챔프 시럽’을 비롯해 ‘챔프 이부펜 시럽’ ‘챔프 노즈 시럽’ ‘챔프 코프 액’ 등 4종의 라인업을 갖췄다. 

무엇보다 '챔프'는 제품 모두 색소와 보존제를 넣지 않았다는 점에서 아이들의 건강을 생각하는 엄마들의 마음을 사로잡고 있다. 

'챔프' 시럽의 ‘아세트아미노펜’ 성분은 전 세계적으로 수십여년에 걸친 연구와 실제 사용을 통해 안전성과 유효성이 확인된 해열 진통제 성분이다. 위장 장애 부담이 적어 아이가 공복인 경우에도 먹일 수 있다. 생후 4개월 이상 유아부터 만 12세 이하의 어린이까지 아이의 성장상태에 맞춰 마음 편히 선택할 수 있다.

이러한 이유로 '챔프' 브랜드는 약사 1000명이 브랜드를 선정하는 과정에 직접 참여하는 대한약사회와 약사공론이 주최한 2021년 코리아팜어워드 굿브랜드 어린이 해열진통제 부문에서 대상을 받았다. 

또 챔프 시럽은 어린이 해열제 시장에서 최근 3년간 국내 판매 1위를 차지했다. 2021년 상반기에도 판매 1위를 이어 나가고 있다.

'챔프'는 5mL씩 1회용 스틱 파우치 형태로 복용이 편리하고 휴대가 간편하고 개별 포장돼 있어 대용량 병 포장 형태보다 위생적이다. 

최근 '챔프' 시럽이 코로나 확진자들의 재택치료를 위해 만든 소아용 자가치료키트세트에 포함되어 동아제약은 '챔프' 시럽을 질병관리청에 납품했다. 소아용 자가치료키트세트에는 산소포화도 측정기, 체온계, 손소독제, 세척용 소독제와 함께 해열제로 구성되었는데 이 중 해열제로 '챔프' 시럽이 포함된 것이다.

#동아제약 #챔프 #어린이해열제 #감기 #무색소 #무보존제

김성은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성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