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IT·게임 게임
넥슨, ‘바람의나라: 연’ 국립민속박물관과 호랑이의 해 맞이 콜라보 실시2022년 호랑이의 해 앞두고 ‘호랑이’를 인게임, 작품으로 만나는 이벤트 진행

[테크홀릭] ㈜넥슨(대표 이정헌)은 모바일게임 개발사 ㈜슈퍼캣(대표 김영을)과 공동개발한 모바일 MMORPG ‘바람의나라: 연’에서 국립민속박물관과 제휴해 <호랑이 나라> 전시를 통해 게임 콘텐츠, 사진, 영상으로 표현된 다양한 ‘호랑이’의 면모를 확인할 수 있는 이벤트를 진행한다고 17일 밝혔다. 

‘바람의나라: 연’ 게임에서는 내년 1월 6일까지 호랑이 설화를 바탕으로 한 ‘은혜 갚은 호랑이’ 임무를 오픈하고, 기간 내 ‘은혜 갚은 호랑이’ 임무를 수행하는 유저 전원에게는 ‘은혜 갚은 호랑이 칭호’를 지급한다. 

이 외에도, 추가 업데이트를 통해 ‘요새 함락전’에 고구려, 부여의 신규 요새 2종 ‘낭랑산성’, ‘동단산성’과 최대 4인 구성으로 참여 가능한 일간 레이드 ‘타락한 성채’를 도입했다. 

한편, <호랑이 나라>는 호랑이에 대한 의미와 상징을 담은 자료, 사진, 영상 전시회로, 오는 12월 22일부터 내년 3월 1일까지 종로구에 위치한 국립민속박물관 기획전시실Ⅱ에서 열린다. 전시 현장 방문객에게는 신규 아이템 ‘호건’ 포함 ‘바람의나라: 연’ 아이템이 담긴 게임 쿠폰을 지급한다.

#넥슨 #바람의 나라 연 #호랑이 #국립민속박물관

김태순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태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