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IT·게임 IT
KT, MWC서 온·습도 조절 배송로봇 소개음식 등 온·습도 유지 필요한 품목 배송에 적합

[테크홀릭] KT가 세계 최대 이동통신 전시회 ‘모바일 월드 콩그레스(MWC) 2023'에서 인공지능(AI) 자율주행 배송로봇과 클라우드 기반의 로봇 플랫폼을 공개, 로봇 플랫폼을 기반으로 사전컨설팅, 로봇 설치, 원격관제, 현장 애프터서비스(A/S), 네트워크 구축 등 종합 서비스를 제공하는 국내 최대 서비스로봇 선도 사업자로서의 입지를 공고히했다고 28일 밝혔다.

KT의 ‘로봇 메이커스’ 플랫폼은 서로 다른 기종의 로봇뿐만 아니라 엘리베이터, 주문·결제 애플리케이션, 출입문, 인터폰, 콜드체인(저온 유통체계) 등 로봇 사용에 필요한 인프라를 하나로 연결할 수 있는 클라우드 기반 로봇 통합관제 플랫폼이다. 여러 기종의 로봇을 여러 사업에 적용할 수 있는 개방형 구조로, 소프트웨어 개발키트(SDK)와 응용 프로그램 인터페이스(API)를 제공한다.

이번 MWC에서 처음으로 선보인 KT 배송로봇은 그간 KT가 축적한 로봇 서비스 경험과 노하우를 활용해 최초로 배송로봇에 온·습도를 조절할 수 있는 콜드체인 시스템 기능을 적용했다. 적재함 내 온도뿐만 아니라 습도까지 제어할 수 있어 배송되는 동안 식품의 신선함을 최대한 유지할 수 있다.

배송로봇은 리조트나 캠핑장에서 서비스될 예정이다. 고객이 텐트 안에서 원격으로 QR코드를 이용해 물품을 주문하면 배송로봇이 배달해주는 방식이다. 향후 호텔, 병원 등에 설치된 다양한 로봇 서비스에도 이러한 콜드체인 시스템을 확대 적용할 예정이다.

KT는 지난해 상용화한 AI 방역로봇을 이번 MWC 2023에서도 또 한번 선보이며 본격적인 글로벌 시장 공략에 나선다. AI 방역로봇은 MWC 전시장에서 무인 자율주행으로 공기 정화, 공기 중 부유 바이러스 살균, 바닥면 바이러스 살균 등의 기능을 전 세계 관람객들에게 시연한다. KT는 AI 방역로봇을 시작으로 앞으로 KT의 로봇 서비스를 전 세계로 확산시킨다는 계획이다.

이상호 KT AI Robot사업단장은 “이번 MWC 2023에서 공개한 배송로봇은 택배와 음식 배달을 보다 편리하게 해 주는 혁신적 서비스가 될 것”이라며 “KT는 앞으로도 다양한 환경에서 고객이 사용할 수 있는 로봇을 통해 사람과 사람 사이의 더 나은 연결을 만드는 데 기여하겠다”고 밝혔다.

#KT #모바일 월드 콩그레스 #MWC #배송로봇 #콜드체인 #자율주행

27일(현지시간) MWC KT 전시관 내에서 관람객이 배송로봇을 체험하고 있다.(사진=KT)

김태순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태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