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경제 기업
현대건설-군인공제회, 신사업 공동 투자·개발 협력

[테크홀릭] 현대건설이 군인공제회와 신재생 에너지와 부동산 개발사업 등 신사업 추진에 상호 협력한다.

현대건설은 20일 서울 종로구 계동 현대건설 본사에서 군인공제회와 '공동 투자 방안 수립 및 협의체 구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맺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으로 양사는 △신재생 에너지 개발사업 △국내외 부동산 개발사업 △방산 관련 개발사업 △국내외 신규 투자사업 유가증권 등에 최적의 공동 투자를 진행하기로 합의하고 이를 위한 협의체 구성 등 세부 투자방안을 수립하기로 협의했다.

군인공제회는 7년 연속 자산운용 흑자와 17년 연속 최우수 신용등급을 유지하고 있다. 지난해 해외투자 강화, 포트폴리오 다변화를 통해 양호한 운용수익률을 기록해 자산 15조원 돌파를 눈앞에 두고 있다.

현대건설도 어려운 건설시장 여건 속에서도 매해 최고 실적을 경신하며 대한민국 대표 건설사로의 위상을 높여가고 있다. 글로벌 대형 프로젝트를 연이어 수주하며 창사 이래 최대 규모인 90조원의 수주 잔고를 확보하고 있다.

양측은 이번 협약으로 국내외 개발사업에서 괄목할 만한 시너지를 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했다.

윤영준 현대건설 대표이사 사장은 "사업 시작 단계부터 철저한 리스크 관리와 전문 심의를 거치는 군인공제회가 현대건설의 미래 사업에 확신을 갖고 투자 협력을 결정해준 것에 감사한다"며 "최고의 공동 투자가 양측의 미래 지향적이고 지속가능한 경영에 밑거름이 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현대건설 #군인공제회 #신재생에너지 #부동상개발사업 #투자

현대건설 윤영준 사장(오른쪽)과 군인공제회 정재관 이사장이 20일 협약 체결 이후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사진=현대건설)

전수일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수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