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금융·핀테크 은행·그룹
신한은행, 보이스피싱 사고예방 시스템 추가 업그레이드AI가 보이스피싱 정황 확인하고 모니터링 담당 직원이 검증, 거래 제한 등 조치

[테크홀릭] 신한은행(은행장 정상혁)은 ‘AI 이상행동탐지 ATM’에 디지털 기술로 보이스피싱을 종합적으로 모니터링 하는 ‘안티-피싱 스마트 3.0’ 플랫폼을 연결해 보이스피싱 탐지·예방 시스템을 추가 업그레이드 했다고 18일 밝혔다.

‘AI 이상행동탐지 ATM’은 은행권 최초로 고객행동분석기술을 적용해 다양한 거래 유형을 학습하고 관련 데이터들을 분석해 고객이 선글라스·모자를 착용하고 있거나 통화하면서 출금·이체를 하는 등 이상 행동을 보일 경우 이를 탐지해 고객에게 주의 문구를 안내하고 본인인증 등 추가 절차를 요구하는 ATM이다.

신한은행은 보이스피싱 피해로부터의 고객보호를 강화하고자 ‘AI 이상행동탐지 ATM’에 ‘안티-피싱 스마트 3.0’ 플랫폼을 연결해 탐지·예방 기능을 추가로 업그레이드 했다. 

‘안티-피싱 스마트 3.0’ 플랫폼은 AI 딥러닝, 시나리오 모델링 등 디지털 기술을 적용해 보이스피싱 의심 정보를 추출하고 범죄 패턴 발견 시 고객거래 채널을 광범위하게 실시간으로 분석해 사고를 예방하는 시스템이다.

‘AI 이상행동탐지 ATM’이 고객 거래 중 이상행동으로 인한 위험거래 패턴을 탐지한 경우 1차로 주의문구 안내, 본인인증 등을 이행하고 이와 동시에 ‘안티-피싱 스마트 3.0’ 플랫폼에서는 대면·비대면을 포함한 모든 거래 채널을 면밀히 모니터링 한다. AI를 통해 보이스피싱 관련 정황이 확인되는 경우 모니터링 담당 직원이 추가적으로 내용을 확인·검증하고 신속하게 거래제한 등 조치를 취하게 된다.

신한은행은 보이스피싱 사고 관련 데이터를 디지털화하고 데이터 딥러닝을 도입해 범죄 패턴을 사전에 파악하고 예방할 수 있도록 ‘안티-피싱 스마트 3.0’ 플랫폼을 더욱 고도화할 예정이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안티-피싱 스마트 3.0’ 플랫폼을 ‘AI 이상행동탐지 ATM’와 연결해 보이스피싱 위험으로부터 고객을 2중으로 보호하는 시스템을 구축함으로써 고객들이 보다 안전하게 금융거래를 할 수 있게 됐다”며 “향후 통신사와의 협업을 통해 사전예방 솔루션을 강화하는 등 다양한 탐지체계를 구축할 예정이다”라고 말했다.

한편 신한은행은 ‘안티-피싱’ 시스템을 통해 2021년 이후 고객 10,415명의 재산 1,143억원을 보이스피싱으로부터 지켰으며 경찰청과 함께 ‘우리가족 암호만들기 대국민 캠페인’을 시행해 가족 사칭 보이스피싱도 예방하는 등 다양한 활동을 추진하고 있다.

#신한은행 #ATM #현금자동인출기 #보이스피싱 #인공지능 #AI 이상행동탐지 #안티피싱 스마트3.0

신한은행이 ‘AI 이상행동탐지 ATM’에 디지털 기술로 보이스피싱을 종합적으로 모니터링 하는 ‘안티-피싱 스마트 3.0’ 플랫폼을 연결해 보이스피싱 탐지·예방 시스템을 추가 업그레이드 했다.(사진=신한은행)

이창환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창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