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금융·핀테크 증권
미래에셋증권, ESG 경영성과 담은 '2023 통합보고서' 발간

[테크홀릭] 미래에셋증권은 2006년 이후 12번째 지난해의 재무적 성과와 ESG 경영 성과 등을 수록한 '2023 통합보고서'를 발간했다고 5일 밝혔다.

미래에셋증권은 2018년부터 매년 통합보고서 형태로 발간하고 있다. 

미래에셋증권은 환경영역에서 올 초 국내 금융업 최초로 재생에너지 공급인증서(REC) 장기구매 계약을 체결하면서 2025년 RE100 달성을 위한 로드맵 이행을 개시했다. 또한 SBTi(과학기반감축 이니셔티브) 선언에 따라 온실가스 감축목표를 수립하고 전문기관의 검증을 바탕으로 탄소중립을 실행할 예정이다.

사회영역에서는 '고객을 위해 존재한다'는 핵심가치를 기반으로 고객의 금융접근성 제고와 권익 보호를 위해 실시한 다양한 활동을 공개하고 있다. 이를 비롯한 임직원 참여형 ESG 캠페인을 기업문화로 발전시켜 소외계층을 위한 기부문화 확대와 '한강 숲 가꾸기', '플로깅'과 같은 지역사회 환경정화 활동도 소개했다.

지배구조 선진화를 위해서는 지난 3년간 주주환원정책 강화에 이어 글로벌 스탠다드에 부합하는 배당절차를 선제적으로 개선해 주주와의 동반성장을 위한 신뢰도 제고와 자본시장의 선순환에 기여할 계획을 담았다.

미래에셋증권은 고객과 회사의 ESG 투자와 운용성과를 '지속가능금융'으로 집계하여 매년 통합보고서상에 공개하고 있다. 전문투자회사로서 ESG 활성화에 기여하는 도전적인 중장기 목표를 설정하고 다양한 투자솔루션을 이해관계자들에게 제공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미래에셋증권 관계자는 "이번 통합보고서는 전문투자회사로서 지난 한 해 동안 이행해 온 지속가능경영 성과를 간결하고 명확하게 담아냈으며, 이를 활용해 이해관계자들과 적극적으로 소통할 것"이라고 말했다.

#미래에셋증권 #통합보고서 #ESG경영 성과

하명진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하명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