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IT·게임 IT
삼성전자, ‘갤럭시 언팩’ 7월 말 서울 코엑스서 개최국내서 폴더블 신제품 공개-폴더블 원조로서의 자부심 전세계에 각인 예정

[테크홀릭] 삼성전자가 사상 최초로 국내에서 ‘갤럭시 언팩’을 개최한다. 

삼성전자는 최신 폴더블 제품을 공개하는 27회차 ‘갤럭시 언팩(Galaxy Unpacked)’을 7월 말 서울 코엑스에서 개최한다고 7일 밝혔다.

2010년 3월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갤럭시 S의 첫 번째 모델을 공개하며 시작된 갤럭시 언팩은 그동안 미국 뉴욕과 샌프란시스코, 영국 런던, 독일 베를린, 스페인 바르셀로나 등 글로벌 주요 도시에서 진행되면서 단순히 신제품을 선보이는 것을 넘어 모바일 산업의 새로운 혁신과 방향성을 제시했다는 평가를 받으며 전 세계 IT 업계와 갤럭시 팬들이 주목하는 글로벌 이벤트로 자리매김했다. 

삼성전자가 갤럭시Z폴드·플립5 언팩을 국내에서 개최하기로 한 배경에는 폴더블 종주국으로서의 강한 자신감으로 분석된다.

삼성전자는 2019년 폴더블 제품을 처음 선보인 이래, 매년 폴더블 스마트폰의 완성도를 높이고 시장을 성장시켜 왔다. 

그 결과 최근 후발 기업들의 폴더블폰 시장 참여가 본격화되고 있는 상황에서 삼성전자는 국내에서 폴더블 신제품을 공개해 폴더블 원조로서의 자부심을 전 세계에 확실히 각인시킨다는 계획이다. 무엇보다 압도적인 제품 완성도를 기반으로 ‘폴더블폰은 삼성’이라는 공식을 대세화한다는 전략이다.

삼성전자는 대한민국 서울 언팩을 통해 전 세계에 삼성전자의 초격차 기술과 미래를 선보이고, 삼성전자의 개방성(openness)을 통한 열린 혁신(Open Innovation) 철학을 전달할 계획이다.

삼성전자는 서울에서 갤럭시 언팩 개최를 통해 글로벌 혁신 국가로의 위상을 한층 높일 전망이다.

국내 시장의 영향력과 중요성도 첫 대한민국 서울 언팩에 의미를 더한다.

국내 소비자는 새로운 경험과 트렌드에 민감하고, 더 나은 경험을 위해 일상에 혁신 기술을 적극적으로 도입하는 성향을 보인다.

품질과 서비스에 대한 기준도 높아 ‘글로벌 IT 강국 대한민국에서 통하면 세계 시장에서도 통한다’는 이야기가 글로벌 브랜드 사이에서 공식처럼 전해지고 있다.

실제 국내 전체 스마트폰 중 폴더블 스마트폰의 판매 비중은 2022년 기준 13.6%(카운터포인트리서치, 수량 기준)로 전 세계에서 폴더블 사용 비중이 압도적으로 높은 국가이며, 대한민국을 중심으로 폴더블폰 대중화가 점화된 후 전 세계로 본격 확산될 것이라는 예측이 지배적이다.

#삼성전자 #갤럭시 언팩 #코엑스 #서울

삼성전자 MX사업부장 노태문 사장이 지난 2월 1일(현지시간) 미국 샌프란시스코에서 ‘갤럭시 언팩 2023’ 행사 시작을 알리는 발표를 하고 있다.(사진=삼성전자)

유상훈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유상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