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IT·게임 IT
LG전자, 게임·영화 등 맞춰 해상도·주사율 최적화 '게이밍 모니터' 선보인다세계 최초로 한 대의 모니터로 2가지 해상도 ∙ 주사율(4K∙240Hz / FHD∙480Hz) 지원

[테크홀릭] LG전자(대표이사 조주완)가 게임, 영화 등 고객이 즐기는 콘텐츠에 맞춰 해상도와 주사율을 최적화하는 '2024년형 울트라기어 게이밍 모니터'를 CES 2024를 앞두고 연내 LG전자 미국 웹사이트에 최초 공개한다고 20일 밝혔다.  

'2024년형 올레드 게이밍 모니터(모델명: 32GS95UE)'는 세계 최초로 한 대의 제품에서 고주사율 모드(FHD∙480Hz)와 고해상도 모드(4K∙240Hz)를 모니터 하단의 전용 버튼을 누르면 간편하게 바꿀 수 있도록 모두 구현한다. 

고주사율 모드에서는 빠른 화면 전환이 중요한 1인칭 슈팅게임(FPS, First Person Shooter)을, 고해상도 모드에서는 시각 효과가 풍부한 게임이나 영상을 실감나게 즐길 수 있다. 

올레드 디스플레이에 적용된 필름 부품이 진동해 직접 소리를 내는 ‘픽셀 사운드 테크놀로지(Pixel Sound Technology)’도 모니터 제품 가운데 처음으로 적용했다. 측면이나 후면 스피커를 결합한 모니터와 달리 디스플레이가 앞쪽에 있는 사용자 방향으로 소리를 내보내 더 또렷하게 들려준다. 모니터에 별도 스피커를 연결하는 경우와 비교하면 영상과 사운드를 화면에서 동시에 송출해 더욱 실감난다. 

이 제품은 스스로 빛을 내는 올레드 기반으로 압도적인 명암 표현은 물론, 0.03ms(밀리세컨드, 1,000분의 1초) GtG(Gray-to-Gray) 응답속도를 갖춰 게임 몰입감을 한층 끌어올린다. 

LG전자는 800R(반지름 800mm 원이 휜 정도) 곡률과 21:9 화면비, WQHD(3,440 X 1,440) 해상도, 0.03ms GtG 응답속도를 모두 갖춘 커브드 올레드 게이밍 모니터(모델명: 34/39GS95QE)도 함께 선보인다. 34형 제품은 CES 2024에서 혁신상을 수상했다. 

이 제품 외에도 45형 커브드 올레드 모니터 2종(모델명: 45GS95QE, 45GS96QB), 27형 올레드 모니터 1종(모델명: 27GS95QE) 등이 함께 출시된다. 

LG전자는 화면 지연∙끊김 없이 고화질로 게임을 즐기기 원하는 프리미엄 게이머들을 위해 올레드 게이밍 모니터 라인업을 지속 확대하고 있다. 지난해 20형대/40형대 올레드 게이밍 모니터 라인업을 운영했는데 올해는 30형 제품 3종을 추가해 20형대에서 40형대에 이르는 풀 라인업을 갖춘다. 

이윤석 LG전자 IT사업부장 상무는 “세계 최초로 해상도와 주사율을 바꿀 수 있는 게이밍 모니터를 비롯한 신규 올레드 게이밍 모니터 라인업을 앞세워 게임 마니아들에게 세상에 없던 게이밍 경험을 선사할 것”이라고 말했다. 

#LG전자 #게이밍 모니터 #LG울트라기어 게이밍모니터 #고해상도 #고주사율

LG전자가 게임, 영화 등 고객이 즐기는 콘텐츠에 맞춰 해상도와 주사율을 최적화하는 2024년형 울트라기어 게이밍 모니터를 선보인다. 제품 이미지(왼쪽 32GS95UE, 오른쪽 39GS95QE)(사진=LG전자)

유상훈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유상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