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IT·게임 게임
엔씨 ‘TL’, 2월 첫 ‘공성전’ 상세 정보와 업데이트 계획 공개

[테크홀릭] ㈜엔씨소프트(대표 김택진, 이하 엔씨(NC))는 MMORPG(다중접속역할수행게임) ‘THRONE AND LIBERTY(쓰론 앤 리버티, 이하 TL)’가 ‘프로듀서의 편지’를 통해 ‘스톤가드 성’을 차지하기 위해 전투하는 대규모 PvP(Player vs Player, 이용자간대전) 콘텐츠 '공성전' 계획을 소개했다고 18일 밝혔다. 

‘공성전’은 2월 초 각 서버에서 순차적으로 진행되며 성을 차지한 길드는 누적된 세금 중 일부를 승리 보상으로 받는다. 공성전 진행 중 세금을 빼앗을 수 있는 ‘약탈지 점령’과 공성전 종료 후 세금을 옮기는 ‘세금 수송’이 펼쳐져 전략적 판단이 필요하다. 

엔씨(NC)는 TL ‘공성전’만의 독특한 전투 시스템을 구현했다. 이용자는 ▲성을 직접 공격하거나 캐릭터를 성 위로 올려줄 수 있는 4종의 ‘공성 골렘’ ▲날씨를 활용해 접근 가능한 ‘하수구 침입’ ▲공중을 나는 거대한 고래 ‘기간트리테’에서의 활강 등이 가능하다.  

TL은 1월 31일 ‘능력치 통합’ 업데이트를 진행한다. 업데이트 후 아이템의 공격 옵션(명중, 치명타, 강타 적중)이 무기 종류(근거리/원거리/마법)와 상관 없이 모두 호환되어 적용된다. 

안종옥 PD는 “TL은 7종의 무기 중 2종을 자유롭게 선택해 사용할 수 있는데, 특정 무기 조합이 고착화되는 것을 방지하기 위한 결정”이라며, “급격한 아이템 가치 하락을 막기 위해 장비 능력치의 변경은 일부에만 적용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안 PD는 “즐겁게 플레이해주고 계신 이용자분들 덕분에 모든 개발진이 더 노력하겠다는 의지를 불태우고 있다”며 “새로운 콘텐츠 보충에 대해서도 곧 계획을 말씀 드리겠다”며 편지를 마무리했다.

#엔씨소프트 #NC #TL #쓰론 앤 리버티 #공성전 #업데이트 #프로듀서의 편지

김태순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태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