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IT·게임 게임
컴투스 ‘서머너즈 워’, ‘더 위쳐 3: 와일드 헌트’와 10주년 기념 컬래버 업데이트

[테크홀릭] 컴투스(대표 이주환)는 ‘서머너즈 워: 천공의 아레나(이하 서머너즈 워)’에서 CD 프로젝트 레드의 ‘더 위쳐 3: 와일드 헌트(이하 더 위쳐 3)’ 컬레버레이션 업데이트를 실시했다고 31일 밝혔다. 

‘서머너즈 워’와 대규모 컬래버레이션을 진행하는 ‘더 위쳐 3’는 안제이 사프콥스키의 인기 소설 시리즈를 원작으로 하는 전설적인 오픈 월드 RPG다. 깊이 있는 캐릭터와 세계관을 바탕으로, 2015년 출시 이후 총 250개 부문의 GOTY(Game of the Year)를 수상하고 전 세계 누적 5천만 장 이상 판매고를 올렸다. 

‘서머너즈 워’는 올해 출시 10주년을 맞아 대형 IP와 협업한 여러 콘텐츠를 컬래버레이션 기간 동안 순차적으로 선보이고, 전 세계 유저에게 새롭고 다양한 즐길 거리를 제공한다. 

먼저 이번 업데이트를 통해 ▲게롤트 ▲시리 ▲예니퍼 ▲트리스 등 ‘더 위쳐’의 주인공 4인방이 컬래버 캐릭터로 추가되고, 이들을 보다 쉽게 만나볼 수 있는 ‘위쳐 소환서’ 및 특별 소환이 진행된다. ‘위쳐 소환서’는 컬래버 이벤트 및 시험의 탑 콘텐츠 등에서 획득할 수 있고, 특별 소환은 2월 18일까지 진행된다. 

원작 속 위쳐들의 본거지인 ‘케어 모헨’도 천공의 섬에 등장, ‘더 위쳐 3’의 인기 미니 게임인 ‘궨트’를 즐길 수 있게 됐다. ‘서머너즈 워’ 몬스터와 컬래버 캐릭터, 보스 등이 등장하는 카드로 덱을 구성해 플레이하는 싱글 PvE 콘텐츠로, 스테이지를 클리어할 때마다 카드를 모아 보상을 획득할 수 있다. 완수 시 ‘위쳐의 증표’ 등을 얻을 수 있는 ‘위쳐 임무’도 케어 모헨에서 진행 가능하다. 

컬래버 캐릭터 중 하나를 선택해 덱을 구성하고 다양한 스테이지를 공략하는 이벤트 던전도 문을 연다. 그리핀, 마귀, 레셴 등 원작 속 몬스터들이 보스로 등장해 몰입감을 더한다. 이 밖에도 컬래버 캐릭터들을 상대로 전투를 할 수 있는 '소환사 X'도 아레나에서 즐길 수 있다. 

컴투스는 신규 콘텐츠를 더욱 재미있게 즐길 수 있는 기념 이벤트 5종도 선보인다. ▲태생 5성 물 속성 게롤트를 획득할 수 있는 ‘위쳐의 모험’ ▲위쳐의 증표를 사용해 컬래버 캐릭터의 스킬 레벨을 상승시킬 수 있는 ‘위쳐의 스킬 연구소’ ▲누적 증표 획득 수에 따라 열리는 ‘컬래버 특별 상점 오픈’ ▲신비의 소환서 최대 10장을 획득할 수 있는 ‘궨트 플레이’ 이벤트 등이 오는 3월 31일까지 전개된다. 특별 소환 기간 동안 신비의 소환서 10장 사용 시 한 장을 보너스로 지급하는 이벤트도 2월 18일까지 진행된다. 

이번 컬래버레이션 업데이트와 이벤트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공식 카페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한편, ‘서머너즈 워’는 1,600여 종 몬스터 수집·육성의 재미를 바탕으로 2014년 출시 이후 현재까지 세계 전역에서 인기를 얻고 있는 전략 RPG다. 올해 출시 10주년을 기념해 연중 다채로운 이벤트와 콘텐츠를 지속적으로 전개해 나갈 예정이다.

#컴투스 #서머너즈워 #더 위쳐 3 #업데이트

김태순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태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