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IT·게임 IT
LG전자 '올레드 TV', 영상 전문가 및 글로벌 매체로부터 영화 감상 '최고 TV' 인정

[테크홀릭] LG전자(대표이사 조주완)는 올레드 TV가 영화감독과 컬러리스트 등 영상 전문가 및 글로벌 매체로부터 영화 감상을 위한 최고 TV로 인정 받았다고 13일 밝혔다. 

골든글러브 3관왕, 에미상 8관왕에 오른 넷플릭스 드라마 <성난 사람들>을 연출한 이성진 감독은 최근 세계적인 영화 평론 사이트 레터박스(Letterboxd)에 등재된 인터뷰에서 “내 다음 작품의 후반 작업에 LG 올레드 TV를 쓰고 싶다” 며 “LG 올레드 TV는 진정한 블랙을 구현하고, 컬러를 손실 없이 표현해 시청자가 연출자의 의도를 정확하게 감상할 수 있다”고 LG 올레드 TV의 압도적인 화질에 찬사를 보냈다.

이 감독은 LG 올레드 TV로 감상하기 좋은 영화로 봉준호 감독의 <마더>, 박찬욱 감독의 <아가씨>, 폴 토마스 앤더슨 감독의 <데어 윌 비 블러드> 등 명암 대비가 강렬하고 색상이 풍부한 작품을 추천하기도 했다. 

LG 올레드 TV는 영상의 색보정을 담당하는 컬러리스트에게도 레퍼런스용 디스플레이로 인정받고 있다. 

<덩케르크>, <스타워즈: 라스트 제다이> 등 작품의 컬러리스트 월터 볼파토는 “영화 관계자에게 내 작업물을 보여줄 때 LG 올레드 TV를 사용한다. 그만큼 완벽하기 때문”이라고 찬사를 보냈다. 

글로벌 IT매체들 또한 LG 올레드 TV의 영화 표현력에 높은 평가를 내렸다. 

英 매체 테크레이더(TechRadar)는 LG 올레드 에보(G3)를 ‘최고 영화 감상용 TV’에 선정하며 “영화를 감상하는데 환상적이다”고 극찬했다. 

LG 올레드 에보(G3)는 美 매체 톰스가이드(Tom’s Guide)와 포브스(Forbes)로부터 각각 “영화 애호가들에게 의심할 여지 없는 최고의 선택”, “높은 명암비와 휘도로 영화 시청에 최적”이라고 찬사를 받았다. 

LG전자는 영화 애호가들에게 올레드 TV가 제공하는 압도적인 시청경험을 알리는 맞춤 마케팅도 지속하고 있다. 

글로벌 영화 평론 사이트 레터박스에는 ‘LG OLED Movie Club’ 커뮤니티를 운영 중이다. 영화감독∙평론가∙테크 전문가들이 LG 올레드 TV로 시청한 영화 평론을 공유하고 유저들과 소통한다. 

지난해 10월 제 28회 부산국제영화제에 신인∙독립영화 감독을 위한 「LG 올레드 뉴 커런츠」, 「LG 올레드 비전」 2개 상을 신설해 시상하기도 했다. 

한편 CES 2024에서 공개된 2024년형 LG 올레드 에보는 영화 감상에 최적의 성능을 갖췄다. 제품에 탑재된 알파11 프로세서는 4배 강력해진 AI 성능을 기반으로 그래픽 성능과 프로세싱 속도가 각각 70%, 30% 향상됐다. 

새로운 AI 업스케일링(Upscaling)은 영상을 픽셀 단위로 분석하고 흐릿한 사물과 배경까지도 AI가 스스로 판단해 선명하게 보여준다. 영상 제작자가 의도한 분위기와 감정까지 고려해 색을 보정한다. 인공지능 음향 기술은 2채널 음원을 이제 가상의 11.1.2채널까지 변환해 풍성한 음향을 구현한다. 

오혜원 LG전자 HE브랜드커뮤니케이션담당은 “LG 올레드 TV는 전용 AI 화질/음질 칩을 기반으로 영화감독, 컬러리스트 등 전문가들에게 인정 받고 있다”며 “전 세계 영화 애호가들에게 차원이 다른 시청경험을 선사하겠다”고 말했다.

#LG전자 #LG 올레드 TV #LG 올레드 에보

골든글러브 3관왕, 에미상 8관왕에 오른 넷플릭스 드라마 <성난 사람들>을 연출한 이성진 감독이 "내 다음 작품의 후반 작업에 LG 올레드 TV를 쓰고 싶다"며 찬사를 보냈다.(사진=LG전자)

유상훈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유상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