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경제 기업
유한양행 '알레르기 치료제', 美 학회서 증상 개선 확인

[테크홀릭] 유한양행은 2024 미국 알레르기천식 면역학회(AAAAI) 연례 회의에서 알레르기 질환 치료제 'YH35324'의 임상 1a상 파트B 결과를 발표했다고 26일 밝혔다. 

YH35324는 항 면역글로불린 E1 (Anti-IgE) 계열의 Fc 융합단백질 신약으로, 혈중 유리 IgE의 수준을 낮춰 알레르기 증상을 개선하는 기전이다.

이 임상시험은 YH35324를 사람에게 처음으로 투여하는 임상 1a상으로, 국내 4개 대학병원 알레르기 내과에서 진행됐다. 본 학회에서 발표된 파트B 시험의 목적은 총 IgE 수치가 상승(> 700 IU/mL)한 경증의 알레르기 질환 환자에게 YH35324 또는 오말리주맙을 단회 투여한 후 안전성·내약성·약동학·약력학적 특성을 평가하는 것이다. 

유한양행은 YH35324가 우수한 안전성 프로파일과 기존 치료제 대비 더 강력하고 지속적인 IgE 억제 활성을 보여줬다고 밝혔다.

김열홍 유한양행 R&D(연구·개발) 총괄 사장은 "이번 파트B 시험 결과에서 주목할 점은 IgE 수치가 상승한 환자에게서도 치료 약물로서의 가능성을 보여줬다는 것"이라며 "현재 반복 투여 시의 안전성·약동학·약력학적 특성을 평가하는 임상 1b상을 진행 중이며, 만성 두드러기 환자에서 YH35324의 예비적 개념 증명(PoC)을 위한 임상 1상도 진행 중"이라고 말했다.

#유한양행 #알레르기 치료제 #미국 알레르기천식 면역학회 

김성은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성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