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금융·핀테크 증권
신한투자증권, 원화 표시 롯데캐피탈 특판 채권 판매

[테크홀릭] 신한투자증권(대표이사 김상태)은 신한 SOL증권을 통한 원화 표시 롯데캐피탈 채권을 판매한다고 14일 밝혔다.

특판 대상 채권은 롯데캐피탈이 2020년 3월 13일에 발행한 채권으로 신용등급은 A+(한신정, 기준일 2023.12.26)이며, 2025년 3월 13일 만기이다. 해당 채권은 표면금리 1.677%로 연 4회 이자를 지급한다. 매수 수익률은 연 4.6%대(3월 14일 기준, 매수 일자에 따라 변동 가능)이다.

최근 발행되는 동일 종목 채권에 비해 낮은 표면금리로 금융소득종합과세 대상 고객의 과표금액을 낮출 수 있는 특징이 있다. 해당 채권은 액면 1000원의 소액으로도 투자할 수 있다.

판매되는 채권은 예금자보호법에 따라 보호되지 않으며, 자산 가격 변동 및 신용 위험 등에 따른 원금손실 가능성이 있다.

신한투자증권은 매월 A등급 이상의 원화 표시 채권을 선별해 모바일 특판 상품을 선보이고 있으며, 지난해에 이어 올해에도 지속적으로 제공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신한투자증권에서 판매하는 원화 채권에 대한 정보는 신한 SOL증권 MTS와 영업점을 통해 제공되고 있으며, 비대면 고객은 디지털 PB를 통해 투자 상담을 받을 수 있다.

#신한투자증권 #원화표시 롯데캐피탈 특판 채권 #채권 판매 #신한 SOL 증권

하명진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하명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