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금융·핀테크 증권
KB증권, 'CD 금리 투자' ETN 신규 상장

[테크홀릭] KB증권은 오는 20일 양도성예금증서(CD) 3개월물의 투자 성과를 추종하는 금리형 상장지수증권(ETN) ‘KB KIS CD금리투자 ETN’을 상장한다고 19일 밝혔다.

KIS자산평가에서 산출하는 ‘KIS CD금리투자 총수익지수’는 금융투자협회에서 고시하는 CD91일물을 추종하는 지수로서 단기자금 시장의 변화를 반영한다.

KB증권은 “‘KB KIS CD금리투자 ETN’은 단기자금 운용 투자 니즈를 가진 투자자들에게 유용한 투자 수단이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만기에 상관없이 자유로운 매매가 가능하며, 금융투자협회가 고시하는 CD 수익률로 매일 재투자 된다. CD 수익률에 경과일을 고려해 기초지수 성과에 반영되기 때문에 투자 시점 대비 CD 수익률이 하락하더라도 고시된 CD 수익률에 따라 매일 재투자하는 효과를 얻을 수 있다.

‘KB KIS CD금리투자 ETN’의 총 보수는 연 0.03%로 매일 최종지표가치(IV)에 일할 반영된다. 만기는 10년으로 상장 이후 2034년 3월 16일까지 거래가 가능하다. 이후엔 상장폐지 된다.

김병구 KB증권 패시브영업본부장은 “KB ETN 라인업을 다변화하여 폭넓은 상품을 적극적으로 공급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금융투자상품은 투자결과에 따라 원금손실이 발생할 수 있고 환율 변동에 따른 손실이 발생할 수 있다. 또한 기초지수의 성과와 무관하게 발행자 채무 불이행신용위험이 존재하며, 이는 투자자에게 귀속된다.

#KB증권 #ETN #금리형 상장지수증권 #KB KIS CD금리투자 ETN #상장

하명진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하명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