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IT·게임 게임
컴투스 ‘전투기 키우기: 스트라이커즈 1945’, 양대 마켓서 국내 사전 예약 개시사전 예약 참여 시 전투기 1,945회 획득 기회와 19,450개 보석 증정

[테크홀릭] 컴투스(대표 이주환)는 신작 방치형 슈팅 게임 ‘전투기 키우기: 스트라이커즈 1945(이하 전투기 키우기)’가 국내 사전 예약을 시작했다고 22일 밝혔다. 

‘전투기 키우기’는 모바일 슈팅 게임과 방치형 RPG가 결합된 신작으로 오락실 세대에게 큰 인기를 끌었던 일본 게임사 사이쿄의 ‘스트라이커즈 1945’ IP를 기반으로 컴투스 자회사 노바코어가 개발했으며, 적의 탄막을 피해 전투기를 합성하고 여러 전투기를 수집하는 것이 핵심이다. 시리즈에 등장하는 50종 이상의 추억 속 기체를 발전된 그래픽으로 만나볼 수 있다. 

특히, 자신이 선호하는 전투기를 강화하고 모아서 편대를 조합하는 시스템 등은 이 게임 만의 차별화 포인트다. 전투기가 진화할 때마다 탄이 커지는 등 시각적으로 변화를 체감할 수 있는 것 또한 이 게임의 몰입감을 높여주는 요소 중 하나다. 게임에 접속해 있지 않아도 자동으로 스테이지를 클리어하기 때문에 적은 시간 투자로도 수집 및 강화의 재미를 느낄 수 있다. 

이번 사전 예약은 국내 애플 앱스토어와 구글 플레이 스토어에서 진행된다. ‘전투기 키우기’ 사전 예약에 참여하면 원작 IP를 상징하는 숫자를 담아 전투기 1945회 획득 기회와 함께 19,450개의 게임 재화 ‘보석’을 얻을 수 있다. 

컴투스는 방치형 게임이 대세로 떠오른 국내에 먼저 ‘전투기 키우기’를 선보인 뒤 향후 글로벌로 서비스를 확대할 예정이다.

#컴투스 #전투기 키우기 #전투기 키우기 스트라이커즈 1945 #사전예약

김태순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태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