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경제 기업
KT&G 상상마당, 지역상생형 프리마켓 ‘상상하는 마케트’ 개최

[테크홀릭] KT&G는 상상마당 부산이 오는 30일 지역상생을 위해 부산진구청, 부산진문화재단 등 부산 지역 지자체들과 연계해 지역 소상공인들과의 상생을 위한 프리마켓 ‘상상하는 마케트’를 개최한다고 26일 밝혔다.

상상마당 부산 야외부스에서 진행되는 ‘상상하는 마케트’ 방문객들은 약 30여 개의 셀러부스에서 소상공인들이 직접 제작한 다양한 물건들을 구입할 수 있으며, 부스 앞 광장에선 버스킹과 버블&벌룬쇼 등 다양한 공연도 함께 진행될 예정이다.  

KT&G 상상마당 부산은 이번달 행사를 시작으로 혹서기인 7월, 8월을 제외하고 11월까지 매월 마지막주 토요일에 ‘상상하는 마케트’를 개최할 예정이며, 부산진문화재단과의 협업을 통해 국악‧뮤지컬‧마술‧댄스 등 다양한 문화예술 공연도 함께 진행한다. 특히, 10월에는 상상마당 부산이 매년 주최하는 문화 페스티벌과 연계한 프리마켓을 운영할 계획이다. 

조나영 KT&G 문화공헌부 디자인담당 파트장은 “‘상상하는 마케트’ 프리마켓 행사가 소상공인에게 꿈을 펼칠 수 있는 기회의 장이 될 수 있기를 바란다”며, “앞으로도 지역경제 활성화 등 지역사회와 동반상생의 길을 모색해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KT&G 상상마당은 신진 예술가들의 창작활동을 지원하고 대중들에게 폭넓은 문화 경험을 제공하는 복합문화예술공간이다. 지난 2007년 ‘상상마당 홍대’를 시작으로 논산·춘천·대치·부산까지 총 5곳에서 운영되며 문화예술 저변 확대와 지역문화 발전에 기여하고 있다. 상상마당의 연간 방문객은 약 300만 명에 달하며, 매년 3,000여 개의 문화예술 프로그램이 운영되고 있다.

#KT&G #상상마당 부산 #KT&G상상마당 #상상하는 마케트 #지역상생

허정선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허정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