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정책
진화한 스마트워치…기어S3 나왔다
  • 이원영 IT칼럼니스트
  • 승인 2016.09.01 12:00
  • 댓글 0




9월 2일부터 7일까지 독일 베를린에서 열리는 IFA 2016 기간 중 삼성전자가 새로운 스마트워치인 기어S3(Gear S3)을 발표했다. 기어S3은 이전 모델과 마찬가지로 둥근 문자판을 갖췄지만 베젤에 헤어라인 가공 처리를 하는 등 외형은 고급 시계에 더 가까워졌다. 또 한 번 충전하면 3∼4일 동안 길게 쓸 수 있다.

이번에 발표한 모델은 기어S3 프런티어(Frontier)와 클래식(Classic) 2종. 프런티어는 eSIM을 내장해 스마트폰 없이 독자적으로 LTE 통신과 VoLTE 통화를 할 수 있다. 클래식은 와이파이와 블루투스만 지원한다.





본체는 스테인리스 재질로 만들었고 앞서 밝혔듯 언뜻 보면 고급 손목시계과 비슷한 디자인을 갖췄다. 이전 모델에서 지원하던 베젤을 돌리는 UI는 그대로 지원한다. 다만 프런티어 모델의 경우 46mm로 꽤 큰 편이다. 모토로라의 모토360처럼 여성용 크기도 따로 없다.





주요 사양을 보면 IP68 방수를 지원하며 엑시노스 듀얼코어 SoC에 램 768MB, 저장공간 4GB를 지원한다. GPS를 갖췄고 고도와 기압, 속도, 심장 박동 등을 측정할 수 있다. 여기에 고릴라글라스3 SR+을 곁들였고 마그네틱 보안 전송 MST, 모바일 결제 서비스인 삼성페이도 이용할 수 있다.

배터리 용량은 380mAh. 클래식은 한 번 충전하면 3∼4일 연속 사용할 수 있다. 문자판을 항상 표시해주는 올웨이즈온디스플레이(Always on Display)를 이용하면 1.7일이다. 그 밖에 음성 통화용 스피커와 마이크를 내장했고 음성 메시지나 음악을 재생할 수도 있다. 제품 출시는 올 하반기이며 가격은 미정. 관련 내용은 이곳에서 확인할 수 있다.

https://www.youtube.com/watch?v=ynTB211p1PQ

이원영 IT칼럼니스트  b612@glasspad.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원영 IT칼럼니스트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