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정책
가상현실과 소셜VR의 미래
  • 이장혁 IT칼럼니스트
  • 승인 2016.10.08 09:00
  • 댓글 0




10월 5∼7일까지 3일 동안 미국 캘리포니아 산호세에서 오큘러스VR 개발자 컨퍼런스인 오큘러스커넥트3(Oculus Connect 3)이 열렸다. 이 행사에선 오큘러스VR이 선보인 가상현실 헤드셋인 리프트와 달리 PC 없이 작동할 수 있는 새로운 제품인 산타크루즈(Santa Cruz) 외에 가상현실용 컨트롤러인 오큘러스 터치(Oculus Touch) 출시 일정, 오큘러스 리프트 최소 사양을 내리는 등 다양한 정보가 발표됐다.

먼저 리프트의 최소 사양을 낮출 수 있었던 이유는 새로운 API인 비동기 스페이스워프(Asynchronous Spacewarp)라고 불리는 기술을 채택했기 때문. 이 API를 채택한 덕에 권장 이하인 45프레임 동작 표시도 90프레임으로 보완할 수 있다고 한다. 덕분에 지금까지 최소 요구 사양의 경우 인텔 코어i5-6400에 엔비디아 지포스 GTX970 이상이었지만 앞으로는 코어i3-6100, 지포스 GTX960으로 내려간다.

https://www.youtube.com/watch?v=LIUYDUlGJzM

가장 관심을 끈 것 가운데 하나는 새로운 가상현실 헤드셋인 산타크루즈. 프로토타입 형태로 공개된 이 제품은 고성능 PC와 유선 연결해야 하는 리프트가 하이엔드 모델, 스마트폰과 결합하는 기어VR이 엔트리 모델이라면 그 중간급을 노린 것이다. PC 없이 무선 플레이를 할 수 있는 고품질 가상현실 체험을 기대할 수 있다는 것이다.

산타크루즈의 외형 자체는 리프트와 비슷하지만 머리에 장착하면 뒤통수에 위치하는 부위에 유닛이 자리잡고 있다. 본체에 케이블을 연결할 필요는 물론 없다. 이 제품은 전용 외부 센서가 없더라도 사용자 이동을 추적할 수도 있다. 이에 따라 착용자가 걸어가면 가상현실 영상의 시점도 이동한다. 이는 본체에 갖춘 카메라를 통해 주변 환경을 인식해 가능해진 것이다.





다음은 오큘러스 터치. 이 제품은 리프트 전용 컨트롤러다. 이 제품의 예약 시작일은 10월 10일이며 가격은 199달러, 배송은 12월 6일부터 시작된다고 한다. 오큘러스 터치에는 VR스포츠챌린지(VR Sports Challenge), 언스포큰(The Unspoken) 등 가상현실 게임 2종이 포함되어 있다.

오큘러스 터치를 지원하는 타이틀 수는 35종 이상이라고 한다. 이를 통해 지금까지보다 더 몰입도가 높은 가상현실 체험이 가능할 것으로 보인다. 가상현실 공간에서 손처럼 조작할 수 있는 컨트롤러는 몰입도를 높여주는 역할을 한다. HTC바이브 같은 제품에는 컨트롤러가 포함되어 있으며 플레이스테이션VR 역시 마찬가지다. 오큘러스 역시 이들 제품과 본격 경쟁을 하게 된 셈이다.

https://www.youtube.com/watch?v=xfShvzhBgec

오큘러스VR은 모바일 생태계도 꾸준히 확장할 계획이다. 이미 기어VR을 비롯한 모바일 가상현실 헤드셋은 400개가 넘는 응용 프로그램을 이용할 수 있다. 오큘러스VR은 이를 더 확장시키기 위해 모바일앱 개발자에게 제공중인 모바일 SDK에 기능을 추가한다. 덕분에 유니버설 메뉴를 이용해 페이스북 생방송을 기어VR 프로그램으로 할 수 있게 된다고 한다.





또 가상현실과 친화성이 높은 새로운 플랫폼인 오큘러스 아바타(Oculus Avatars)도 발표했다. 다양한 질감을 갖춘 아바타를 이용해 디지털 공간에 또 다른 자신을 만들 수 있는 것. 출시는 2017년 예정이라고 한다.

https://www.youtube.com/watch?v=NCpNKLXovtE

그 뿐 아니라 8명까지 보이스 채팅을 하면서 가상현실을 체험할 수 있는 오큘러스 파티(Oculus Parties), 친구와 VR방 같은 곳에서 영화를 보는 등 같은 앱을 즐길 수 있는 오큘러스 룸(Oculus Rooms)도 발표했다. 오큘러스 파티와 룸은 기어VR용은 곧 공개할 예정이지만 리프트용은 2017년 초에 나올 전망이다.





오큘러스VR은 그 밖에도 리프트용 이어폰인 오큘러스 이어폰(Oculus Earphones)도 발표했다. 가격은 49달러다. 또 가상현실 공간에서 마음껏 노래방을 즐길 수 있는 싱스페이스(SingSpace)를 내년 4월 출시한다고 한다. 관련 내용은 이곳에서 확인할 수 있다.

https://www.youtube.com/watch?v=Uq33cZZFaK8

이장혁 IT칼럼니스트  hymagic@naver.com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장혁 IT칼럼니스트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