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정책
왜 비행기를 타면 졸릴까?




비행기를 타면 독서나 영화 감상 등 다양한 활동을 할 수 있다. 물론 도착해서 편안한 여행을 위해 잠을 청하는 경우가 가장 많다. 이런 탑승객 중에는 기내에서 전혀 잠을 못 자는 사람도 있을 수 있지만 반대로 상당수는 비행기에 타면 무작정 졸리다는 생각을 갖게 되기도 한다. 왜 이렇게 졸리까.

여러 이유가 있겠지만 원인 중 하나는 비행기 기압. 항공사 기내 기압은 고도 6,000피트에서도 8,000피트 기압과 동등하게 유지해야 한다. 하지만 7,000피트를 넘어서면 혈액 속에 있는 헤모글로빈의 산소가 저하되고 몸이 에너지 소비를 억제하려는 움직임을 보이면서 나른해지는 느낌을 준다는 것이다.

그 밖에 기내 건조도 영향을 준다고 한다. 습도가 낮은 것 역시 나른한 느낌을 주는 데 역할을 한다. 물론 잠이 오는 가장 큰 요인으로 빼놓을 수 없는 건 분위기라고 한다. 기내는 항상 편안하게 머물 수 있도록 여유롭게 있게 해주는 장치가 많다. 어두운 조명이나 이동하는 일정 알림, 제공하는 담요와 술 등도 이 중 하나다. 관련 내용은 이곳에서 확인할 수 있다.

https://www.youtube.com/watch?v=AQvYbK70Z4g

이석원 기자  lswcap@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석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