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경제 기업
대웅제약, 브라질·이집트에 2,100만 달러 규모 ‘나보타’ 수출브라질 목샤8, 이집트 EIMS와 5년 공급 계약 체결

 

대웅제약이 자체 개발한 보툴리눔톡신 제제 ‘나보타’가 글로벌 시장에서 입지를 강화하고 있다.

대웅제약(대표 이종욱)은 29일 중남미 최대 보툴리눔톡신 시장인 브라질의 제약기업 목샤8, 중동지역 시장규모 2위인 이집트의 이아이엠에스(EIMS)와 5년간의 나보타 수출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계약규모는 각각 약 1,600만 달러, 500만 달러다.

먼저 목샤8은 미국에 본사를 두고 브라질과 멕시코 등지에서 사업을 진행하고 있는 중추신경계(CNS) 의약품 전문기업으로, 까다로운 절차로 유명한 브라질식약청(ANVISA)으로부터 다수의 의약품 인허가 경험을 보유하고 있어 나보타의 성공적 브라질 시장 진출을 견인할 것으로 전망된다.

또한 목샤8의 계열사이자 브라질 가슴성형보형물 시장 1위 업체인 지씨에스테틱이 미용영역의 판매를, 목샤8이 브라질 내 허가와 치료영역 판매를 담당할 예정이어서 미용과 치료 목적의 보툴리눔톡신 시장 모두에서 1위 달성이 기대되고 있다.

카이로에 본사를 둔 EIMS의 경우에도 다수의 현지 병원, 클리닉과 견고한 네트워크를 형성하고 있어 나보타의 판매 가속화가 예상된다.

박성수 나보타 사업본부장은 “이번 계약을 통해 브라질과 중동시장 1위 등극의 교두보를 확보, 글로벌 입지를 더욱 강화할 수 있게 됐다”며 “글로벌 시장에서 나보타의 우수한 품질을 더욱 알리면서 해외사업 기회를 지속 모색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이한수 기자  hslee@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한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