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정책 종합
효성, 장애어린이 의료재활에 1억원 후원

 

효성(회장 조현준)이 장애인의 재활과 자립을 지원하는 푸르메재단에 ‘장애어린이 의료재활·가족 지원사업’ 지원금 1억원을 전달했다.

효성은 제때 치료받지 못하는 장애 어린이 및 청소년과 그 가족을 돕기 위해 지난 2013년부터 6년째 이 사업을 지원하고 있다.

이번에 효성이 지원한 기금은 저소득층 장애 어린이·청소년의 재활치료와 비장애 형제의 교육과 심리치료, 효성 임직원 가족과의 동반 가족여행, 가족 초청 작은 음악회 등 재활치료 전반에 쓰이게 된다.

특히 장애 어린이·청소년 20명과 비장애형제 12명이 올해 지원의 직접적 혜택을 받는다. 효성은 이를 통해 성장기 장애 어린이·청소년의 심신 회복과 장애어린이로 인해 소외된 비장애 형제의 사회성 증진 및 자기개발 기회 확대를 기대하고 있다.

조현준 효성 회장은 “효성의 지속적인 후원이 장애아동, 청소년이 사회의 온전한 구성원으로 거듭나는데 보탬이 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한편 효성 임직원들은 지난 3일 어린이날을 앞두고 장애어린이 가족과 함께 놀이동산으로 나들이에 나섰다. 참여 가족들은 효성 임직원의 도움을 받아 사파리 관람과 꽃구경을 하는 등 평소 가기 어려운 장소를 방문해 즐거운 추억을 만들었다.

이한수 기자  hslee@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한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