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정책 종합
포스코, 주주사·서치펌 통해 외부 CEO 후보 8명 발굴...외국인 1명 포함4차 승계카운슬 회의서 후보군 검토...내부후보 포함, 5명 내외 최종면접대상자 선정 예정

 

포스코의 주주사와 포스코의 요청을 받은 서치펌이 8명의 외부 CEO 후보들을 추천한 것으로 나타났다.

포스코는 지난 5일 4차 승계카운슬 회의를 열고 포스코 주식 0.5% 이상을 보유한 30여개 주주사(기관)와 카운슬이 선정한 7개 서치펌 등 외부에서 추천받은 후보들을 검토했다고 7일 밝혔다.

앞서 포스코 승계카운슬은 지난달 국내외 서치펌과 주주사를 통해 외부후보 10여명 추가 발굴키로 결정한 바 있다. 이렇게 추천받은 외부 CEO 후보군은 총 8명으로 외국인 1명이 포함된 것으로 알려졌다.

포스코에 따르면 후보자 추천을 요청 받은 주주사 대부분이 후보 추천 대신 회사 자원의 효율적 배분 능력, 경제분야의 해박한 지식, 비핵심 분야 구조조정 전략 유지 등 신임 CEO의 요구 역량을 전달하면서 사외이사 중심의 이사회가 최선의 결정을 내려달라는 요청을 전달했다.

또한 직원 대의기구인 노경협의회와 퇴직임원 모임인 중우회에서도 별도의 후보를 추천하지 않았으며, 포스코를 위해 좋은 CEO를 선출해주기를 바란다는 의사를 전해왔다는 게 포스코의 설명이다.

향후 포스코 승계카운슬은 외부 추천 후보들을 압축, 전체 사외이사 3분의 2의 동의를 받아 CEO 후보군에 포함시킬 예정이다. 이후 사내 육성 프로그램을 통해 선정된 내부 후보와 함께 심사를 거쳐 5명 내외의 최종 면접 대상자를 CEO후보추천위원회에 제안하고, CEO후보추천위원회는 2차례의 심층면접을 통해 최종 후보 1명을 이사회에 추천하게 된다.

변성환 기자  shb97@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변성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