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경제 기업
에스티팜, 화학연과 난치성질환 치료제 공동연구시르투인6 활성조절 기전 비알콜성지방간염 치료제 개발 맞손

 

동아쏘시오홀딩스의 계열사 에스티팜(대표이사 사장 김경진)이 26일 대전 한국화학연구원에서 한국화학연구원과 난치성질환 치료제 개발을 위한 공동연구 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에 따라 에스티팜은 향후 2년간 화학연과 공동연구를 통해 새로운 기전의 비알콜성지방간염(NASH) 치료제 후보물질을 도출할 계획이다.

이 치료제는 기존에 없었던 시르투인6(Sirt6) 단백질 활성조절을 기전으로 한다. 최초 시도되는 기전인 만큼 에스티팜과 화학연은 우수한 효능의 후보물질 확보를 위해 시르투인6 단백질 활성조절, NASH와의 연관성에 대한 기초 연구와 작용기전에 대한 공동연구도 진행할 방침이다.

참고로 NASH는 간경변, 간암, 간부전 등 심각한 간질환을 일으킬 수 있지만 아직 개발된 치료제가 없는 난치성질환이다. 시르투인6의 경우 대사조절과 염증, DNA 손상 복구, 노화, 면역반응 조절에 관여하는 단백질로 최근 전 세계적으로 기능과 역할에 대한 연구가 확대되고 있다.

에스티팜 관계자는 “내부 핵심 역량을 중심으로 외부 전문기관을 적극 활용하는 오픈이노베이션 전략을 통해 화학연과 주목할만한 결과물 도출이 가능할 것으로 본다”며 “전임상 후보물질을 성공리에 도출해 국민 삶의 질 향상과 제약산업 발전에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시장조사기관 글로벌데이터에 따르면 전 세계 NASH 시장은 오는 2026년까지 연평균 45%씩 급성장해 약 253억 달러(약 28조2,000억원) 규모에 이를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김재운 기자  cloudkim@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재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