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경제 기업
효성, 호국보훈의 달 맞아 ‘나라사랑 보금자리’ 사업에 1억 원 후원참전 용사 주거 생활 개선에 10년째 지원금 전달해

[테크홀릭] 효성그룹은 충남 계룡시 육군본부를 찾아 ‘나라사랑 보금자리’사업에 1억 원을 전달했다고 15일 밝혔다. 

이번에 전달된 효성의 후원금은 다른 10여개 기업의 후원금과 함께 육군-공공기관 등이 참전 용사들의 노후주택 총 18채를 새로 짓거나 보수하는데 지원될 계획이다.

무너질 위험이 있는 슬레이트 지붕을 보수하거나, 황토벽을 허물어 새로운 주택을 짓고, 오래된 화장실을 수세식으로 보수하는 데 사용될 예정이다. 지금까지 이 사업을 통해 총 370명의 참전용사들에게 쾌적한 주거 공간이 제공됐다. 또, 지역단체들도 가전제품 지원에 힘을 모아 참전용사들이 보다 편안한 생활을 영위하는데 도움을 줬다.  

효성은 지난 2012년부터 10년째 ‘나라사랑 보금자리’사업을 후원하고있다. 이 사업은 육군본부를 중심으로 민∙관∙군이 힘을 모아 생활이 어려운6∙25 및 월남전 참전 국가유공자의 주거 환경 개선을 돕는 프로젝트이다.

효성은 이밖에도 자매결연 부대인 육군 광개토부대에 위문금 1천만 원과 제습기20대를 전달할 계획이다. 

효성 관계자는 “6월 호국보훈의 달을 맞아 나라를 위해 숭고한 희생을 하신 참전 용사들께 다시 한번 감사드린다”고 전했다.

#효성 #호국보훈의 달 #나라사랑_보금자리 #후원

효성그룹은 충남 계룡시 육군본부를 찾아 ‘나라사랑 보금자리’사업에 1억 원을 전달했다.(사진=효성)

하재화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하재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