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금융·핀테크 보험
KB​손해보험, 화재 피해 입은 아동 가정에 ‘희망의 집’ 선물경북 경주시 서동규(가명, 3세)군 가정에 새로운 보금자리 선물​​​

[테크홀릭] KB손해보험(대표이사 사장 김기환)은 15일 오후 경상북도 경주시에서 서동규(가명, 3세)군을 위해 새롭게 지어진 ‘희망의 집 47호’ 완공식을 개최했다고 16일 밝혔다.​​

이번 47호 ‘희망의 집’ 주인공이 된 서 군은 부모님과 함께 6평 남짓의 노후화된 가옥에 거주하고 있던 중 올해 아궁이에서 시작된 불로 인해 방 두 칸 중 한 칸이 모두 전소되는 화재를 겪었으며, 남은 방 한 칸도 언제 무너질지 모르는 위험한 상황에 처해있었다. 이에 KB손해보험은 서 군과 그 가족들이 안전하고 쾌적하게 생활하고 서 군의 건강한 성장을 위해 지난 9월부터2달 여 간의 공사를 거쳐 새로운 보금자리를 마련하였다.​​

서 군의 집은 공사 과정에서 한국에너지진단기술원의 에너지 진단을 통해 에너지를 효율적으로 사용할 수 있도록 설계했다. 냉‧난방비 절약과 동시에 온실가스 배출 저감에 기여할 수 있도록 완공된 집이기에 그 의미가 특별하다.​​

KB손해보험의 대표 사회공헌 사업인 ‘희망의 집짓기’는 2005년 전북 진안군에 ‘희망의 집’ 1호를 시작으로 주거환경이 열악한 아동의 가정에 새 보금자리를 지어주는 사회공헌 사업이다. KB손해보험은 밀알복지재단에 전달하는 희망기금으로 ‘희망의 집’을 건축하고 있으며, 밀알복지재단과는 지난해 45호 ‘희망의 집’부터 함께하고 있다.​​

KB손해보험 관계자는 “꿈과 희망이 필요한 어린이에게 더 나은 내일을 심어주고자 하는 것이 KB손해보험이 사회에 약속한 기업 철학”이라며 “앞으로도 KB손해보험은 미래의 희망인 어린이의 건강한 성장을 응원하고 지원하는 ‘세상을 바꾸는 보험’ 으로서의 역할을 지속적으로 실천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KB손해보험 #희망의집짓기 #희망의집

KB손해보험은 15일 오후 경상북도 경주시에서 서동규(가명, 3세)군을 위해 새롭게 지어진 ‘희망의 집 47호’ 완공식을 개최했다.(사진=KB손해보험)

하재화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하재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