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IT·게임 IT
KT-동아ST, 베트남 의료진 대상 K-의료교육 플랫폼 서비스 선보인다현지 수요 맞는 커리큘럼 기획 위해 국내 빅5 병원 출신 자문단 운영

[테크홀릭] KT가 동아ST와 14일 베트남 의료진 대상 동아ST는 의료 교육 플랫폼 구축을 위한 의료교육 콘텐츠를 제공해 7월 출시를 목표로 개발 중인 한국의 의료 기술 전파를 위한 온라인 플랫폼 제작을 지원하는 것을 골자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동아ST는 국내에서 의료 지식 공유 플랫폼 ‘메디플릭스’를 운영하고 있다. ‘메디플릭스’는 국내 명의들의 진료 노하우와 환자 치료 경험, 각종 질환의 최신 동향 등의 콘텐츠와 국내외 학술행사의 온라인 라이브 송출 서비스 등을 제공한다. 

KT의 의료교육 플랫폼은 베트남어를 기반으로 ▲진료과별 한국 ‘명의’의 최신 지견 강의 ▲웨비나(Webinar) ▲강사와의 1:1 Q&A ▲현지 오프라인 세미나·교육 안내 ▲오프라인 세미나 다시 보기 서비스를 제공한다. 이외에도 KT는 베트남 현지 병원과의 온·오프라인 공동 세미나 추진을 협의 중이다. 

플랫폼 개발을 위해 KT는 국내에서 이른바 ‘빅(Big)5 병원’ 출신 의료진으로 구성된 자문단을 구성했다. 자문단은 현지 수요에 맞는 커리큘럼을 기획하고 강의 제작과 콘텐츠 수급에 참여하고 있다. 

한편, 지난 9일 베트남 하노이에서 개최된 ‘2023 한-베트남 의료AI 및 DX 협력 포럼’에서 KT는 이 의료교육 플랫폼을 소개해 베트남 의료진의 관심을 모았다. 현장에서 소개된 콘텐츠에는 동아ST가 제공한 종양치료 분야 명의 강의 영상들이 포함됐다. 

임승혁 KT 헬스케어사업단장 상무는 “KT가 베트남에서 헬스케어 사업을 본격적으로 진행하고 있는 만큼, 베트남 의료 향상에도 기여할 부분이 있는지 고민하고 있다”며, “국내 많은 경험과 노하우가 있는 동아 ST와 함께 의미 있는 성과를 만들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민영 동아 ST 대표는 “메디플릭스 내 의료 지식 콘텐츠를 통해 K-의료의 우수성을 알릴 수 있는 기회가 되어 매우 뜻 깊게 생각한다”며, “의료 교육뿐만 아니라 의료DX사업에서도 양사 간 협력을 통해 상호 시너지가 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KT #동아ST #베트남 의료진 #의료 기술 전파 온라인 플랫폼

KT가 동아ST와 베트남 의료진 대상 의료 교육 플랫폼 구축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KT 헬스케어사업단장 임승혁 상무(왼쪽)와 동아ST 김민영 대표(오른쪽)가 베트남 의료진 대상 의료 교육 플랫폼 구축을 위한 업무협약식에서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사진=KT)

김태순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태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