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금융·핀테크 증권
미래에셋증권, '네이버통장' 2조 돌파

[테크홀릭] 미래에셋증권은 '미래에셋증권 CMA(종합자산관리계좌)-RP(환매조건부채권) 네이버통장'(미래에셋증권X네이버통장)의 잔고가 2조원을 넘어섰다고 19일 밝혔다.

이용 고객의 잔고 구성을 보면 안정적인 수익을 제공하는 CMA RP에 예치된 자금이 1조2145억 원(총 잔고 중 59.4%)으로 가장 많았다.

주식이나 발행어음, 채권, 주가연계증권(ELS), 펀드 등의 자산도 8309억원(총 잔고 중 40.6%) 수준으로 자산관리계좌로 활용하는 고객도 적지 않은 것으로 파악됐다.

이용 고객의 주 연령층은 20~40대로 전체 가입자의 79%를 차지하고 있다. MZ세대인 20~30대의 비중은 통장이 출시된 2020년과 2021년에는 45.0%, 47.3% 정도였으나 지난해와 올해는 이 비중이 63.4%, 63.9%로 늘었다. 

미래에셋증권은 '미래에셋증권X네이버통장'의 CMA금리 혜택과 MZ세대들에게 인기를 끌고 있는 포인트 모으기 차원에서의 네이버페이 포인트 적립 혜택이 주요 요인으로 분석하고 있다.

미래에셋증권과 네이버파이낸셜이 디지털금융 시너지를 위해 협업해 출시한 '미래에셋증권X네이버통장'은 미래에셋증권의 RP형 CMA와 네이버페이를 결합한 상품이다.

미래에셋증권 관계자는 "미래에셋증권CMA-RP네이버통장의 MZ세대 비중이 늘어나는 것은 네이버페이 포인트 혜택, 여유 자금을 운용하기에 매력적인 금리, 주식투자까지 하나의 통장에서 할 수 있는 편리함이 작용한 것"이라고 말했다.

#미래에셋증권 #미래에셋증권X네이버통장 #종합자산관리계좌 #환매조건부채권

하명진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하명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