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금융·핀테크 증권
미래에셋증권, 기관 대상 혁신기업 설명회 개최

[테크홀릭] 미래에셋증권은 지난 3월 런칭한 혁신성장 비상장기업의 창업자들을 대상으로 진행한 '파트너스 클럽 이노베이터스' 프로그램의 일환으로 혁신 성장 비상장기업들이 국내 주요 기관투자자를 대상으로 투자를 유치하기 위한 기업설명회 행사를 27일, 29일과 다음달 4일, 6일 네 차례 개최한다고 29일 밝혔다.

미래에셋증권은 '2023 IR Day'가 바이오, IT/플랫폼, 제조 등 섹터별로 진행되며 유망한 투자처를 찾는 기관투자자에게 좋은 기업을 발굴할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이라고 관측했다.

이번 IR Day에는 18개 기업이 참여하며, 벤처캐피탈(VC), 기업 벤처캐피탈(CVC) 및 운용사 등 기관투자자 100여개사가 사전 신청해 참여할 예정이다. 1, 4회차는 을지로 센터원빌딩 20층 이노베이션홀에서 열리며 2, 3회차는 여의도 미래에셋사옥 17층 대회의실에서 진행된다.

미래에셋증권에서 올해 새롭게 론칭한 파트너스 클럽 이노베이터스는 비상장기업 CEO들이 필요로 하는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미래에셋증권, 미래에셋벤처투자, 미래에셋캐피탈 등 미래에셋그룹의 역량을 총동원해 기획한 프로그램이다.

이번 IR Day뿐만 아니라 연간 프로그램을 통해 비상장기업이 성장하는 과정에서 필요한 투자유치, IR, 기업공개, M&A 등 다양한 기업금융 이슈와 CEO들이 관심 있는 세무, 부동산, 조직관리 및 자금운영 방안에 대한 솔루션을 제공할 예정이다. 또한 사회, 경제, 문화예술 등 다양한 분야의 글로벌 트렌드를 이해할 수 있는 전문가 강의와 혁신성장기업 CEO들 간의 네트워킹 프로그램도 계획 중이다.

미래에셋증권 관계자는 "이번 IR Day는 일회성 행사가 아니라 지속적으로 진행할 계획이며, 대한민국 혁신성장 중소기업의 투자유치를 연결함으로써 장기적인 관점에서 대한민국 산업과 경제발전에 기여하겠다"며 "비상장기업 중 성장 가능성이 높은 혁신성장 기업의 다양한 니즈에 대한 솔루션을 끊임없이 제공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미래에셋증권 #기업 설명회 #IR 데이 #비상장 기업 창업자

미래에셋증권이 국내 주요 기관투자자를 대상으로 혁신성장 비상장기업의 '2023 IR 데이'를 개최했다.(사진=미래에셋증권)

하명진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하명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