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금융·핀테크 증권
미래에셋자산운용, TIGER 코스닥글로벌 ETF 상장

[테크홀릭] 미래에셋자산운용은 29일 한국거래소에 ‘TIGER 코스닥글로벌 상장지수펀드(ETF)’를 신규 상장 한다고 밝혔다.

‘TIGER 코스닥글로벌 ETF’는 대한민국 기술력을 대표하는 코스닥 시장의 우량 기업에 투자한다. ETF 기초지수는 ‘코스닥 글로벌 지수’로 코스닥 글로벌 세그먼트에 속한 기업들로 구성됐다.

이들 기업은 2022년 11월 한국거래소에서 선정한 코스닥 시장 50개 블루칩 기업으로 시가총액은 약 100조원 규모다. 이는 코스닥 전체(427조원)의 23%를 차지한다.

‘TIGER 코스닥글로벌 ETF’는 반도체(IT)와 2차전지(제조), 서비스·콘텐츠, 제약·바이오 등 코스닥 시장을 대표하는 성장 산업군에 고르게 투자한다.

대표적으로 반도체(IT)의 경우 공정에서 핵심 기술을 공급하는 국내 반도체 소부장(소재·부품·장비) 기업에 투자한다. 최근 챗GPT 등 인공지능 산업 성장으로 국내 반도체 소부장 기업에 대한 투자 규모가 확대되며 코스닥글로벌 지수에 포함된 원익IPS, 솔브레인, 리노공업 등 파운드리 및 소부장 기업들의 수혜가 예상된다.

전기차 밸류체인의 핵심인 국내 2차전지 소재 기업들도 투자 대상이다. 2차전지 소재 기업은 올 초 국내 증시를 견인할 정도로 급성장했다. 대장주인 에코프로비엠의 경우 2016년 연매출 1천억원 수준에서 2022년 5조원으로 급등했으며 올해 9조원 규모로 성장할 것으로 전망된다.

안정적인 재무 구조를 기반으로 연구실적이 우수한 제약·바이오 기업에도 투자한다. 셀트리온헬스케어, 엘엔에프 등 바이오 기업 중에서도 상대적으로 시가총액이 크고 일정 수준 이상의 자기자본을 갖춘 우량 기업이 투자 대상이다.

미래에셋자산운용은 해당 ETF 거래 고객을 대상으로 7월 21일까지 대신증권에서 대상 ETF 일 거래 조건을 충족한 고객들에게는 추첨을 통해 문화상품권이 증정하는 신규 상장 이벤트를 진행한다. 

신승우 미래에셋자산운용 ETF 운용부문 매니저는 “나스닥 시장을 이끄는 애플, 구글, 아마존처럼 코스닥에도 글로벌 수준의 기술력과 경쟁력을 가진 기업들이 있다”며 “시장평가, 재무실적, 연구실적까지 두루 갖춘 코스닥 우량 기업에 투자하고 싶다면 TIGER코스닥글로벌 ETF를 주목할 만하다”고 말했다.

#미래에셋자산운용 #TIGER 코스닥글로벌 ETF #신규 상장

하명진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하명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