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IT·게임 IT
KT, 몽골 정부와 국가 DX 사업 추진 협력10주간 국가 DX 연구 공동 진행-관광 DX·농업 DX·전자정부 서비스 고도화 등

[테크홀릭] KT가 몽골 울란바토르시 국회의사당에서 몽골 디지털개발통신부(디지털부)의 주요 간부들을 대상으로 지난 10주간 몽골 국가적 차원의 DX에 대한 공동 연구에 대한 몽골 국가 디지털전환(DX) 컨설팅 최종 보고회를 진행했다고 17일 밝혔다. 

이번 발표회에서는 KT가 몽골 정부에 제안한 디지털 컨트롤타워 역할 강화 기반 신성장 동력 육성 전략과 관광 DX, 농업 DX 전자정부 서비스 고도화 등 우선 추진 과제의 추진 방안과 기대 효과에 대한 논의를 했다. 

앞으로 KT와 몽골 정부는 ▲디지털부의 컨트롤타워 역할 강화 ▲관광 DX·농업 DX 등 국가 신성장 동력 육성 ▲전자정부 서비스 고도화(공공DX), 지능형 교통 관제(교통DX) 도입 등 대국민 서비스·기반시설 개선 과제의 향후 추진을 위해 상호 협력하기로 합의했다. 

현재 몽골 정부는 광업에 편중된 산업 구조를 재편하고자, 산업 다각화를 추진 중이다. 특히, 국가 DX를 통해 신성장 동력을 육성하고, 이를 타 산업에 확대 적용하기 위해 지난해 ‘디지털 국가 계획’을 입법하고, 이를 추진하기 위한 주무 정부 부처인 디지털부를 설립했다. 

엘켐바타르(ERKHEMBAATAR Jargaltsengel) 몽골 디지털부 차관은 “국가 디지털 전환이 경제 발전의 근간이 됨을 이해하고, 이번 컨설팅 결과가 향후 몽골 정부의 DX 관련 정책 결정에 큰 도움이 될 것이다”며 “KT와 협업을 통해 DX의 속도를 가속화 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신수정 KT Enterprise부문장은 “DX를 바탕으로 국가 전반의 체질을 개선하려는 몽골 정부의 노력을 응원한다”며 “몽골 국가 DX 전략 수립 컨설팅을 통해 도출된 과제의 실행을 지원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KT #몽골 #디지털 전화 사업 #관광 DX #농업 DX #전자정부 서비스 

KT가 몽골의 수도 울란바토르시 국회의사당에서 몽골 디지털개발통신부(디지털부)의 주요 간부들을 대상으로 몽골 국가 DX 컨설팅 최종 보고회를 진행했다. ‘몽골 국가 DX 컨설팅’ 최종 보고회 후 KT 신수정 Enterprise부문장(왼쪽 6번째)과 KT C레벨컨설팅본부장 이미희 상무(왼쪽 3번째), 몽골 디지털부 엘켐바타르 차관(왼쪽 5번째)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사진=KT)

김태순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태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