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금융·핀테크 보험
미래에셋생명, 사망보장 강화 방카슈랑스 변액저축보험 출시투자와 함께 상속에 대비할 수 있어 방카슈랑스의 새로운 패러다임으로 기대

[테크홀릭] 미래에셋생명은 상속과 사망보장에 대한 고객의 니즈가 부합되는 새로운 변액저축보험 보장강화형 상품을 출시했다고 5일 밝혔다. 

방카슈랑스시장에서 미흡했던 사망 보장을 강화한 상품을 추가함으로써 새로운 장을 열어 나간다는 구상이다. 그동안 방카슈랑스에서는 고객의 자산을 증대시키는 역할을 중심으로 성장해 왔으며, 상속이나 사망에 대비한 상품의 구성이 부족하다는 아쉬움을 가지고 있었다. 그러나 미래에셋생명은 이번에 출시되는 변액저축보험 보장강화형을 통해 방카슈랑스시장에 새로운 상품을 공급하게 된 것이다. 

기존 변액저축보험의 사망보장금액은 월납입보험료의 5배에 사망시점 계약자적립액을 더한 금액인 반면, 이번에 출시되는 보장강화형의 경우 가입하는 나이와 보험료 납입기간에 따라 최대 월납입보험료의 480배와 직전 월계약해당일 기본보험료에 의한 계약자적립액의 103% 중 큰 금액을 사망보험금으로 받을 수 있어 가입 초기부터 사망보장을 받기 원하던 고객들의 니즈를 충족시키기에 충분할 것으로 기대된다. 

그동안 은행과 증권사에서는 종신보험을 판매할 수 없어 갑작스런 유고로 인한 유족의 경제적 리스크나 상속세 재원 마련 등에 대비할 수 없었다. 하지만 이제는 미래에셋생명의 변액저축보험 보장강화형을 통해서 유족의 생활자금이나 상속세 납부 재원을 준비할 수 있어 은행과 증권사 고객들도 방카슈랑스를 활용한 상속 플랜이 가능해졌다. 

또한, 기존 변액저축보험과 마찬가지로 저렴한 사업비 구조와 총 40종의 다양한 펀드가 라인업 되어 있어 기존에 변액저축보험을 가입하는 이유였던 자산증식의 효과도 기대할 수 있다. 세법에서 정한 비과세 요건에 해당할 경우 비과세와 과세이연효과도 동일하게 적용받을 수 있다. 

이번에 출시된 변액저축보험 보장강화형은 방카슈랑스시장에서 변액보험의 고유 영역인 투자와 보장에 대해 한단계 업그레이드된 상품으로 고객의 선택권을 넓혔다고 평가되고 있으며 은행(KB국민은행, 우리은행, 하나은행, NH농협은행, IBK기업은행, 신한은행, 부산은행, 대구은행, 경남은행) 및 증권사(미래에셋증권, 삼성증권, 유안타증권)의 방카슈랑스 창구를 통해 가입이 가능하다. 

조성환 미래에셋생명 방카슈랑스 영업부문대표는 “이번 미래에셋생명 변액저축보험 보장강화형은 글로벌 분산투자와 동시에 갑작스런 사망에 충분히 대비할 수 있어 은행 VIP 고객이나 법인CEO에게 상속설계 등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함으로써 방카슈랑스시장의 한 축을 담당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미래에셋생명 #변액저축보험 보장강화형 #방카슈랑스 #상속 #사망보장

하명진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하명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