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금융·핀테크 은행·그룹
KB국민은행-SK그룹, 1조 규모 ESG 금리우대 대출 시행SK그룹 협력사 1100여곳 대상 ESG 진단 및 컨설팅, 인재채용 지원 등

[테크홀릭] KB국민은행과 SK그룹은 지난 19일 서울 종로구 SK서린빌딩에서 조경목 SK 수펙스추구협의회 SV위원장과 이재근 KB국민은행장이 참석한 가운데 SK그룹 협력사들의 ESG 경영 확대를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하고 ESG(환경·사회·지배구조) 우수협력사들에게 최대 1조원 규모의 저금리 대출을 시행한다고 20일 밝혔다.

SK그룹은 ESG 관련 금리 우대 프로그램을 시중은행들과 잇따라 가동하고 있어 협력사들이 고금리 상황 등 고충을 해결하는 데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같은 협약으로 SK그룹은 자체 개발한 ‘클릭(Click) ESG’ 프로그램으로 올해 기준 총 1100여곳 협력사들에 대한 ESG 진단을 실시하고, 여기에서 우수등급을 받은 협력사들에게 각각 금리 0.9~1.4%P를 감면한 저금리 대출을 시행해 나가기로 했다. 

특히 △에너지 저장(리튜이온 배터리, 배터리 관리체계 등) △환경보호(플라스틱 업사이클링, 폐수처리 등) △환경개선(대기오염 관리, 친환경공조시스템 등) 등 친환경 분야 기술력을 갖춘 ESG 우수협력사에 대해서는 최대 2.7%P까지 금리를 낮춘 KB유망분야 성장기업 우대대출을 해준다. 

양사는 또 SK 협력사들의 ESG 경영수준 향상을 위해 ESG 컨설팅을 제공하고, 오는 10월 개최 예정인 ‘KB 굿잡 채용 박람회’ 등을 통해 우수 인력 채용에도 도움을 줄 방침이다. 

조경목 위원장은 이날 “SK와 KB국민은행이 공동으로 추진하는 이번 상생협력 프로그램이 중소·중견 협력사들의 ESG 경영 확대와 동반성장에 실질적이 도움이 되길 희망한다”고 말했다. 

이재근 은행장은 “친환경 우수기업에 금융 혜택 및 ESG 컨설팅 서비스 확대 등을 통해 중소기업들이 ESG 경쟁력을 강화하고 글로벌 무대에서 성장해 나갈 수 있도록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SK는 지난 3월부터 신한은행과도 ESG 우수협력사에 대한 금리우대 대출을 시행해 오고 있다. 지난 5월 SK텔레콤 협력사인 ㈜다솜에스앤씨에 10억원의 무이자 대출을 시행한 것으로 비롯해 현재까지 10곳 협력업체에 평균 2.26%P 금리를 감면한 대출 42억원을 실행했다. 이를 위해 SK는 10억원을 출연했고, 이에 매칭해 신한은행도 동일한 금액의 금리감면 혜택을 제공한다. 

SK그룹은 이 같은 시중은행과의 연 이은 협력으로 ESG 우대대출 가능 규모가 총 1조2000억원으로 확대돼 SK 협력업체들이 ESG 경영을 강화하는데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국민은행 #SK그룹 #협력사 ESG 금리우대 대출 #협력사 ESG 경영 #KB유망분야 성장기업 우대대출

KB국민은행과 SK그룹은 19일 오후 서울시 종로구에 위치한 SK서린빌딩에서 ESG경영 확대와 사회적 가치 증진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조경목 SV위원회 위원장(왼쪽)과 이재근 KB국민은행장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사진=KB국민은행)

이창환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창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