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경제 기업
삼성바이오로직스, 유럽 최대 무대서 글로벌 고객 수주 나선다유럽 최대 제약바이오 콘퍼런스인 ‘CPHI Worldwide 2023’ 참가

[테크홀릭] 삼성바이오로직스(대표이사 존 림)가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24일부터 26일까지 사흘간 진행되는 유럽 최대 제약바이오 콘퍼런스인 ‘CPHI(Convention on Pharmaceutical Ingredients) Worldwide 2023(이하 CPHI)’에 참가한다고 23일 밝혔다.

CPHI는 글로벌 제약바이오 업계 대표 행사 중 하나로, 매년 유럽 주요 국가에서 돌아가며 개최한다. 행사에는 170개국 2500개 이상의 기업이 참여하며, 행사기간 동안 4만5000여명 이상이 전시장을 방문할 것으로 예상된다.

삼성바이오로직스는 전시장 메인 위치에 대규모 부스(225㎡, 68평)에 탄소배출량 등 기후변화대응 관심이 고조되는 유럽 환경을 고려해 재활용 자재 등 친환경 소재로 부스를 구축하고 디지털 QR 코드를 활용해 인쇄 브로슈어를 대체하는 등 글로벌 지속가능경영 기업으로서 선도적 역할을 한다.

부스 벽면에는 월 그래픽을 통해 세계 최대 규모의 생산능력(60만4000리터), 신규 기술 플랫폼 등 주요 경쟁력을 알린다.

먼저, 4월 착공해 제2바이오캠퍼스 시대의 시작을 알린 5공장(18만리터)을 소개한다. 2025년 4월 5공장이 완공되면 삼성바이오로직스의 전체 생산능력은 총 78만4000리터가 돼, 전 세계 압도적 1위로서 경쟁사들과의 격차를 더욱 벌리게 된다.

또한 8월 고객사가 각 후보물질의 특성과 개발 전략에 최적화된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 받을 수 있는 위탁개발(CDO) 효율성 향상을 위해 출시한 서비스 패키지인 ‘맞춤형 개발 솔루션(Customized CMC Solution)’도 소개하며 CDO 고객 수주에도 적극 나설 계획이다. 

부스에는 고객사 미팅 및 현장 고객 대응 등을 위한 라운지 공간도 별도로 마련해 활발한 파트너십 논의가 이뤄질 수 있도록 했다.

한편 삼성바이오로직스는 올해 CPHI 행사 공식 파트너로 참여해 브랜드 이미지를 강화한다. 개막 전에는 CPHI 웹사이트, 참여자 등록 페이지 등에 회사 로고를 광고하고 행사 기간에는 전시장 메인 로비, 층별 안내판 등 주요 동선을 비롯 CPHI 모바일 애플리케이션에서까지 배너 광고를 진행할 계획이다.

#삼성바이오로직스 #CPHI 2023 #유럽 제약바이오 콘퍼런스 #맞춤형 개발 솔루션

삼성바이오로직스 CPHI 2023 부스(사진=삼성바이오로직스)

김성은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성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