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경제 기업
오뚜기, ‘오뚜기 잇’ 운영-‘라면 그릇’ 주제로 작품 전시·판매

[테크홀릭] ㈜오뚜기가 25일부터 28일까지 서울 종로구 북촌 한옥 마을 일대에서 열리는 국내 최대 라이프스타일 축제인 '행복작당 2023'에 참가해 ‘월(WOL) 삼청’에서 식문화 도구 개발 프로젝트 ‘오뚜기 잇 2023’을 운영하며, ‘라면 그릇’을 주제로 개발한 다양한 작품을 전시·판매한다고 밝혔다.   

지난 2016년 처음 시작해 올해로 8회째를 맞은 '행복작당'은 매거진<행복이 가득한 집> 주최로 열리며, 북촌 한옥마을에서 각 한옥 한 채에 하나의 브랜드를 매칭해 전시를 진행해왔다. 올해는 한옥 14곳과 브랜드 12개가 협업했다.  

㈜오뚜기는 식문화 향상에 대한 진심을 전하는 첫 프로젝트로 '오뚜기 잇 2023'을 운영하며, 진라면을 포함해 오랜 기간 사랑받고 있는 오뚜기라면과 서울대 도예과가 오뚜기 브랜드 자산을 담아 함께 개발한 다양한 식문화 도구(면기)를 선보일 예정이다. 프로젝트명에는 오뚜기 식품을 지칭하는 ’eat(잇)’과 식사 도구를 뜻하는 ‘it(잇)’을 잇는다는 의미를 담았다.   

오뚜기 잇은 서울대 도예과 황갑순 교수와 연구원 3명을 포함한 학생 및 작가 23명의 프로젝트팀이 6개월 간 그릇 원료 연구와 디자인 작업·생산 등 노력을 기울인 오뚜기 브랜드 컬러 옐로우를 비롯한 오뚜기의 브랜드 자산을 활용해 면기로 개발한 면기 및 식도구 총 114종 1,223점을 전시·판매한다.  

25일은 브랜드데이로 VIP 별도 초청자만 입장 가능하며, 26일~28일은 네이버로 예매한 유료 구매자 및 정기 구독자가 무료로 전시를 관람할 수 있다.   

㈜오뚜기 관계자는 "최근 공감각적 경험에 대한 소비자 니즈가 확대되는 추세로, 브랜드 컬러인 옐로우 등을 활용한 식문화 도구 전시를 통해 브랜드 자산을 보다 효과적으로 알리고자 한다”며, “가을 정취를 느낄 수 있는 전시에 많은 관심 부탁드리며, 국내 식문화 향상을 위한 오뚜기의 진심을 직접 경험해보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이번 프로젝트를 시작으로 오뚜기는 서울대 도예과와 지속적인 협업을 통해 소비자에게 식문화에 대한 진심을 전하는 다양한 활동을 진행할 예정이며, 이 날 공개한 작품은 향후 브랜드 체험 공간인 ‘롤리폴리 꼬또'에 전시할 계획이다.

#오뚜기 #오뚜기 잇 #북촌 #행복작당 #라면그릇

허정선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허정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