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정책 종합
구자은 LS그룹 회장 "20세 청년 된 LS 역동적·도전적 나이-기세로 어려운 상황 이겨내자"창립 20주년, 구 회장 아이디어로 사회의 희귀질환 아동 20명 선정, 치료비 기부

[테크홀릭] LS그룹이 11일 창립 20주년을 맞는다.

구자은 회장은 창립 20주년을 맞아 10일 그룹 공식 유튜브 채널인 'LS티비'를 통해 임직원 격려 메시지를 밝히면서 “이제 스무 살 청년이 된 LS는 가장 역동적이고 도전적인 나이”라며  “두려움 없는 스무 살의 기세로 지금의 어려운 상황을 이겨내고 비전 달성을 위해 나아가자”고 당부했다. 

구 회장은 “LS는 지난 20년 동안 많은 시련을 극복하며 충분한 역량을 쌓아왔기에 향후 기회 요소에 더욱 집중한다면 어떤 험난한 위기도 극복할 것”이라며, “이를 위해 올해 초 발표한 ‘CFE(탄소 배출이 없는 전력)와 미래산업을 선도하는 핵심 파트너’로 성장하겠다는 ‘LS 비전 2030’은 우리를 지속가능한 미래로 안내하는 이정표 역할을 할 것”이라고 말했다.

구 회장은 이어 “임직원 모두가 비전 달성을 위해 비장한 자세로 우리의 저력을 다시 모은다면 머지않아 우리의 위상은 지금보다도 훨씬 많이 달라져 있을 것”이라며, “지금의 폭풍우를 이겨내고 우리의 목표에 다다른 날 모두 함께 마음껏 샴페인을 터뜨리자. 우리는 그럴 자격이 있다”고 임직원들을 격려했다.

구 회장은 “LS가 성장한 것은 많은 분들이 응원해주시고 격려해주신 덕분”이라며, “늘 우리와 함께 호흡하고 있지만 여건과 상황이 어려운 이웃, 특히 희귀질환을 앓고 있는 아동들에게 치료비를 전달하는 것으로 행사를 갈음하고자 한다”고 말했다.

올해 LS그룹은 고유가·고물가·글로벌 무역갈등 등 최근의 엄중한 경영 환경을 고려해 별도의 행사를 갖지 않는 대신, 지난 20년간 회사 발전을 위해 노력해 온 임직원들에게 감사 인사를 전하고 비전 달성의 의지를 공유하기 위해 구 회장이 온라인 격려 메시지를 전달했다.

LS그룹은 구 회장의 "별도의 행사를 하는 대신 어려운 경제적 여건에 있는 이웃들에게 기부 하자"는 아이디어로 사회와 함께 성장해 온 LS그룹 20주년이라는 의미를 담아 우리 지역 사회 내의 희귀질환 아동 20명을 선정해 치료비를 지원한다는 계획이다.

#구자은 #LS그룹 #창립20주년 #희귀질환 아동 치료비 지원

구자은 회장, LS그룹 창립 20주년 임직원 격려 메시지 영상 갈무리(사진=LS그룹)

전수일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수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