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금융·핀테크 은행·그룹
신한은행, 지역상권과 상생금융 위한 따뜻한 동행명동상인협의회 및 중곡제일시장협동조합과 지역상권 활성화 위한 업무협약 체결

[테크홀릭] 신한은행(은행장 정상혁)은 지역상권 상인들과의 상생을 위해 지역상권 활성화 관련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전통시장 소상공인들에게 맞춤형 금융•비금융 서비스와 신한은행의 음식주문중개플랫폼 ‘땡겨요’의 다양한 서비스를 활용해 해당 상권 내 소상공인 매출 증대를 위해 노력할 예정이라고 24일 밝혔다.

신한은행 중부본부(본부장 구춘서)는 23일 ‘명동상인협의회’와 지역상권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으며 지난 9월엔 동부본부(본부장 차은경)가 광진구 ‘중곡제일시장협동조합’과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지역 사회와 상생할 수 있는 방법을 고민하던 중 전통시장 상인분들께 도움을 드릴 수 있는 이번 업무협약을 준비했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상생금융을 통해 지역 사회에 이바지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너도 살고 나도 사는 상생 배달앱 땡겨요’는 슬로건에 맞게 가맹점에게는 고정수수료와 광고비를 받지 않고 중개수수료도 업계 최저 수준인 2%를 받고 있으며 고객은 이용금액의 1.5% 적립 등으로 가맹점과 고객 모두의 상생을 위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신한은행 #지역상권 #상생금융 #땡겨요

지난 23일 서울시 중구에 위치한 신한은행 명동기업금융센터에서 진행된 ‘명동상인협의회-신한은행 업무협약식’에서 신한은행 중부본부 구춘서 본부장(왼쪽 세번째)과 명동상인협의회 강태은 회장(왼쪽 네번째)이 관계자들과 기념촬영하는 모습(사진=신한은행)

이창환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창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