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IT·게임 게임
넷마블 '제2의 나라', 서비스 2.5주년 기념 업데이트 실시

[테크홀릭] 넷마블(대표 권영식, 도기욱)은 감성 모험 RPG <제2의 나라: Cross Worlds>(이하 제2의 나라, 개발사 넷마블네오)에 서비스 2.5주년을 기념해  메인 도시 ‘에스타바니아’가 1월 11일까지 겨울 테마로 변경되고 ‘에스타바니아’ 중앙에 위치한 분수대를 2.5주년 기념 트리로 교체해 연말 분위기를 연출한 기념 업데이트를 진행했다고 8일 밝혔다.
 
이번 업데이트는 신규 이마젠으로 다람쥐 형상의 ‘라이’를 추가하고, ‘스윗 니트’ 등의 겨울 신규 코스튬과 신규 탈 것 ‘펭군’을 선보인다. 이외에도 2.5주년 스페셜 소환 진행 시 ‘희귀 ★4 이마젠, 장비’ 등을 획득할 수 있다.
 
넷마블은 업데이트를 기념해 다양한 이벤트를 마련했다. 먼저 ‘2.5주년 출석 이벤트’를 통해 2.5주년 기념 스페셜 소환 쿠폰 총 250장을 지급한다. 2.5주년 기념 미션형 플레이 이벤트로는 ‘에스타바니아 겨울 축제’, ‘플러프 조각상’, ‘모험 기록’ 등을 진행해 ‘클로이의 손뜨개 모자’, 신규 탈 것 ‘2.5주년 폭죽’ 등의 풍성한 혜택을 증정한다. 
 
아울러 넷마블은 이번 업데이트와 함께 제2의 나라 총괄 디렉터가 이용자들에게 전하는 ‘2.5주년 기념 D의 감사 편지’를 공개한다. 편지는 2024년 상반기 업데이트 로드맵과 쿠폰 그리고 Q&A 등으로 구성됐으며, 공식 포럼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제2의 나라>는 레벨파이브와 스튜디오 지브리가 협력한 판타지 RPG ‘니노쿠니’를 모바일 RPG로 재해석한 작품이다. 원작의 세계관을 새롭게 구성, 카툰 렌더링 방식의 3D 그래픽을 기반으로 해 극장판 애니메이션을 보는 듯한 재미를 선사한다.

#넷마블 #제2의 나라 #업데이트

김태순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태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