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금융·핀테크 은행·그룹
기업은행, ‘IBK 투게더’로 장애인 음악가 자립 지원

[테크홀릭] IBK기업은행(은행장 김성태)은 장애인 음악가 자립 지원을 위한 ‘IBK 투게더(TOGETHER)’ 프로젝트를 진행하고 국악과 클래식, 두 장르에서 활동하는 장애·비장애 예술인 6인의 음원 및 뮤직비디오 제작을 지원했다고 27일 밝혔다. 

이번 프로젝트는 공민배(19·바이올린), 박준형(22·바이올린), 최예나(20·판소리), 최준(32·피아노병창) 4인의 장애예술인을 중심으로 국악밴드 억스(AUX)의 보컬 서진실과 바이올리니스트 한수진이 참여했으며, 음원 레코딩 과정을 중심으로 5회 이상의 일대일 멘토링이 이뤄졌다.  

이번 앨범에는 총 아홉 개의 음원이 수록돼 장애예술인의 솔로곡, 멘토와의 듀엣곡 그리고 참여 음악가 전원과 유명 연주 세션이 함께한 합주곡이 담겼다. 

이 가운데 전체 합주곡 ‘함께 아리랑’은 크로스오버 작곡가 양방언이 편곡을 맡았으며 CF, 웹드라마, 단편영화 등 다양한 분야에서 활약 중인 유대얼 감독이 뮤직비디오 제작에 참여했다.

더 나아가 ‘IBK TOGETHER’는 장애예술인들의 지속적인 활동 기반을 마련하기 위해 온라인 인물정보 등록 및 개인별 프로필 웹페이지 개설, 의상 맞춤 제작, 사진 촬영 등을 추가 지원했다. 

‘IBK 투게더’의 이번 앨범은 내년 1월 2일 국내외 음원사이트에서 공개된다.  

#기업은행 #장애인 음악가 자립 지원 #IBK TOGETHER

IBK기업은행이 장애인 음악가 자립 지원을 위한 ‘IBK 투게더(TOGETHER)’ 프로젝트를 진행하고 국악과 클래식, 두 장르에서 활동하는 장애·비장애 예술인 6인의 음원 및 뮤직비디오 제작을 지원했다. ‘IBK TOGETHER’ 프로젝트 참여 아티스트(사진=IBK기업은행)

이창환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창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