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금융·핀테크 은행·그룹
진옥동 신한금융 회장, “절실함 갖고 융복합형 인재 돼 주길 바란다”

[테크홀릭] 진옥동 신한금융그룹 회장이 신입직원들에게 “절실함을 갖고 끊임 없는 학습을 통해 융복합형 인재가 돼 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신한금융그룹(회장 진옥동)은 지난 26일부터 3박 4일간 경기도 기흥에 위치한 신한은행 블루캠퍼스에서 열린 각 그룹사의 하반기 채용 신입직원들 그룹 공동 연수에서 진 회장이 특별 강연을 통해 ‘절실함’을 가졌던 경험을 물으며 이같이 당부했다고 28일 밝혔다.

진 회장은 "절실한 마음으로 다양한 경험과 학습을 통해 습득한 상상력과 창의력을 마음껏 발산함으로써 시장에서 인정 받는, 가치 있는 사람이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또 진 회장은 "끊임 없는 학습을 통해 자신의 전문성을 높이고, 다른 전문 분야를 이해할 수 있는 기초실력과 유연한 사고를 통해 협업할 수 있는 ‘융복합형 인재’가 돼 달라"며, "특히 그룹 공동연수를 통해 협업의 의미를 되새기길 바란다"고 전했다.

진 회장은 “신한금융의 비전은 일등이 아닌 일류가 되는 것”이라며, “일류가 되기 위해 우리 모두가 함께 노력하고 같은 지향점을 바라보자”고 강조했다.

진 회장은 이어진 ‘토크 콘서트’ 시간에서 신입직원들이 준비한 질문을 통해 격의 없이 소통하는 즐겁고 유익한 시간을 가졌다.

신한금융그룹 공동 연수는 은행, 카드, 증권, 라이프, 캐피탈, 자산운용, 제주은행, 저축은행, DS, 리츠운용 등 10개 그룹사의 신입직원들이 한 데 모여 신한금융의 역사와 문화, 비전 등을 익히고 공유하는 연수 프로그램이다. 

특히 이번 연수에는 AI와 디지털 기술을 활용한 게임 및 단체 미션 수행 프로그램 등의 트렌디한 과정을 추가해 연수생들이 신한금융의 디지털 기술 및 전략을 직접 체험하는 시간도 마련됐다.  

한편, 신한금융그룹 신입직원들은 3박 4일간의 그룹 공동 연수 및 각 그룹사 개별 연수를 마치고 업무 현장에 배치될 예정이다. 

#신한금융 #진옥동 #신입사원 공동연수

진옥동 신한금융그룹 회장이 27일 신한은행 블루캠퍼스를 방문해 신입직원들을 위한 특별 강연을 하고 있다.(사진=신한금융)

이창환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창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