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정책 종합
포스코, '내부 회장 후보' 8명 선정-최정우 회장 3연임 무산

[테크홀릭] 최정우 포스코그룹 회장이 차기 회장 후보군에서 제외되면서 3연임이 무산됐다.

포스코홀딩스는 3일 회장후보추천위원회(이하 후추위) 회의를 열어 1차 심사를 통해 차기 회장 후보 8명을 선정했고, 여기에 최 회장은 포함되지 않았다고 밝혔다. 

후추위는 이날 진행된 제4차 회의에서 지원서를 제출한 내부후보에 대한 ▲경영역량 ▲산업전문성 ▲글로벌역량 ▲리더쉽 ▲integrity/ethics 등 5가지 1차 심사를 통해 다음 단계인 평판조회대상자로 8명을 뽑았다.

후추위는 "지난 30년간의 개인이력과 최근 5년간의 사내 평판 및 평가 기록, 그리고 포스코그룹을 책임질 새로운 미래 리더쉽과 관련한 제반 판단 요소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했다"고 전했다.

후추위는 신뢰할 수 있는 외부 전문 기관에 평판 조회를 의뢰해 오는 8일까지 결과를 돌려받을아 이 내용을 반영해 오는 10일 제5차 후추위에서 '내부 롱 리스트 후보자'를 최종적으로 결정한다.

후추위는 현재 모집 중인 외부 후보에 대한 평판 조회 결과까지 취합해 이달 17일 내외부 후보군을 합친 20∼30명 규모의 '롱 리스트'를 최종 확정하고, 외부 저명인사로 구성된 '후보 추천 자문단'의 의견도 받기로 했다.

포스코홀딩스 후추위는 1월 말에는 다시 후보군을 5명 내외로 압축해 '숏 리스트'를 작성한다. 내년 2월에는 이를 '파이널 리스트'로 좁혀 최종 후보 1명을 확정해 이사회에 추천한다.

박희재 후보추천위원장은 "포스코 그룹의 미래를 책임질 새 그룹 회장을 선발하는 중차대한 임무 앞에 무한한 책임감을 느낀다"며 "끝까지 공정하고 엄정한 선택이 이루어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고" 밝혔다.

한편, 최 회장은 올해 3월 주주총회를 마지막으로 물러날 전망이다.

#포스코 #차기 회장 #최정우

최정우 포스코그룹 회장(사진=포스코)

이상엽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