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IT·게임 IT
LG전자, 안내·배송로봇 'LG 클로이' 동남아시아 골프장 누빈다로봇으로 스코어 확인, 음식 배송까지-베트남·태국 등 6개국 골프장, 리조트에서 활약

[테크홀릭] LG전자 안내로봇과 배송로봇의 활동영역이 동남아로 확대된다. 

LG전자(대표이사 조주완)는 최근 골프서비스 플랫폼 스마트스코어(대표이사 정성훈)와 해외 단일 공급처 매출로는 최대인 약 280억 원 규모의 안내·배송 로봇 1,200여 대를 2년간 공급하는 계약을 맺었다고 5일 밝혔다.   

앞서 지난해 7월 양사는 ‘해외 골프시장 확대 및 로봇사업 추진에 대한 업무협약’을 체결한 바 있다. LG전자가 로봇과 솔루션을 판매하면 스마트스코어가 이를 설치, 운영하는 형태다. 

골프장 운영 솔루션사업자인 스마트스코어는 베트남·태국·인도네시아·말레이시아·필리핀·대만 등 동남아 6개국 골프장 사업 진입과 차별화를 위해 LG전자의 차별화된 로봇 솔루션에 주목했다. 

이번 협약으로 'LG 클로이 가이드봇'과 'LG 클로이 서브봇'은 골프장과 리조트, 호텔 등 다양한 공간에서 고객과 만난다. 

고객은 'LG 클로이 가이드봇'을 통해 골프장, 호텔 체크인/체크아웃도 간편하게 진행할 수 있다. 진행 중인 골프 게임의 스코어를 볼 때도 편리하다. 또 이동하며 의류 및 용품 등 연계상품을 판매하거나 목적지 안내도 제공하는 등 고객에게 다양한 로봇 서비스 경험을 제공한다. 

이 밖에도 LG전자는 ▲각 국가 규격 및 인증 ▲언어팩 개발과 라인업 확대 ▲ 서비스 기획 및 실증을 위해 스마트스코어와 지속 협업할 계획이다. 

한편, 국제로봇연맹보고서(IFR)에 따르면 세계 서비스 로봇 시장 규모는 2021년 362억 달러(약 46조 원)에서 오는 2026년 1,033억 달러(약 132조 원)로 연평균 23%가 넘는 성장세를 이어갈 것으로 전망된다. 

LG전자는 로봇을 미래사업의 한 축으로 삼고 호텔, 병원, F&B(Food and Beverage, 식음료) 등 다양한 공간에 최적화된 맞춤형 솔루션을 선보이고 있다. 또 성능과 고객 편의성을 강화한 클로이 서브봇을 앞세워 북미, 일본 등 해외 서비스 로봇 시장으로도 공급을 확대하고 있다. 

염인욱 스마트스코어 해외사업부문장 상무는 “스마트스코어의 골프산업 전문성과 LG전자의 로봇 기술력을 결합해 새로운 B2B사업 창출을 위한 시너지를 낼 것”이라고 말했다. 

노규찬 LG전자 로봇사업담당 상무는 “LG 클로이 로봇의 우수한 성능을 기반으로 동남아시아 골프장 버티컬에 성공적으로 진입하는 동시에, 로봇을 활용한 신사업 기획 및 개발 협업을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LG전자 #LG클로이 가이드봇 #LG클로이 서브봇 #동남아시아 #골프장 #호텔

LG전자가 골프서비스 플랫폼 스마트스코어와 안내·배송 로봇 공급 계약을 맺고 동남아 시장으로 로봇 서비스 활동 영역을 확대합니다. 성능과 고객 편의성을 대폭 향상시킨 'LG 클로이 서브봇'(사진=LG전자)

유상훈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유상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