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금융·핀테크 은행·그룹
하나은행, 1000개 소상공인 사업장 환경 개선 지원

[테크홀릭] 하나은행은 다음 달 12일까지 고물가와 고금리로 어려움을 겪는 소상공인들이 경영 위기를 해소하고 자체 경쟁력을 갖춰 성장해나갈 수 있도록 전국의 소상공인 사업장 약 1000개소를 대상으로 '간판 지원 사업'과 '실내 보수 지원 사업' 분야로 나눠 진행되는 '사업장 환경개선 지원 사업'을 실시하면서 신청자를 모집한다고 11일 밝혔다. 

간판 지원 사업은 노후 간판을 교체하거나 추가 설치 등 사업장의 외관 개선을 희망하는 소상공인의 신청을 받아 약 500여 사업장을 선정해 지원한다. 최대 200만원 한도 내에서 ▲벽면 이용 간판 ▲돌출 간판 ▲입간판 ▲출입문·창문 광고물 등 최대 2개의 새 간판 설치가 가능하다.

실내 보수 지원 사업은 신청자 중 500여개 사업장을 선정해 ▲매장 인테리어 ▲테이블 교체 ▲차양막 설치 ▲화장실 개선 등 쾌적한 실내환경 조성을 희망하는 소상공인을 위해 최대 200만원 금액 내에서 인테리어 및 개보수 비용을 지원한다.

이번 소상공인 지원 사업은 '하나 파워 온' 홈페이지, 하나은행 홈페이지, 하나은행 모바일 앱 하나원큐의 개인사업자 전용 모바일 플랫폼인 '사장님 ON' 등에서 신청할 수 있다.

하나은행은 기존 기기 지원 사업에 이어 이번 실내 보수 지원 사업의 신청 과정에서도 '토탈 솔루션 컨설팅' 신청을 받고 있다. 선정된 10여개의 소상공인 사업장에는 인테리어, 메뉴 개발, 마케팅 등을 1:1로 전해주는 컨설팅 과정이 제공된다. 해당 과정은 영상으로도 제작해 유튜브 등 SNS를 통해 소개할 예정이다.

#하나은행 #사업장 환경개선 지원사업 #소상공인 #간판지원 #실내보수지원

이창환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창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