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경제 기업
동아제약, 화이트데이 맞아 프랑스 향수 ‘레상스 데 노트’ 한정 선물세트 선보여

[테크홀릭] 동아제약(대표이사 사장 백상환)은 화이트데이를 맞이해 심리 전문가 ‘팡조드’가 공동개발한 프랑스 프리미엄 향수 ‘레상스 데 노트’ 선물 세트를 선보인다고 13일 밝혔다.

레상스 데 노트는 ‘향으로 다스리는 하루’라는 컨셉으로 주변 지인들에게 선물했을 때 특별한 의미를 선사할 수 있도록 한다.

이번에 선보이는 선물 세트는 일러스트 꽃 이미지가 그려진 선물 상자와 패키지 리본 장식으로 고급스러움을 더했다. 사랑하는 연인이나 지인에게 마음을 전할 수 있는 감사 메시지 카드가 동봉되어 있다.

레상스 데 노트 선물세트는 카카오 선물하기에서만 단독으로 만나볼 수 있으며, 한정수량으로 선보인다.

프로모션은 오는 31일까지 진행되며 30ml 단품과 듀오 세트, 다양한 향을 즐길 수 있는 디스커버리 세트를 만나볼 수 있다. 행사 기간동안 최대 53% 할인된 가격에 만나볼 수 있다.

동아제약은 카카오쇼핑 방송을 통해 13일 오후 8시 30분부터 1시간 동안 선물 세트 구성과 제품 소개, 프로모션 등을 소개할 예정이다.

동아제약 관계자는 “사랑하는 연인에게 어울리는 향을 선물하는 색다른 화이트데이가 될 수 있도록 특별한 선물세트를 기획했다”며 “프로모션 기간 동안 합리적인 가격에 레상스 데 노트 향수를 만나보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레상스 데 노트는 152년의 오랜 조향의 역사를 갖고 있는 프랑스 명품 향 원료사 마네그룹에서 제조됐다. 프랑스 전통 방식을 통해 생산된 식물에서 추출한 알코올 성분을 사용했으며, 세계적 니치 향수 조향사 ‘소피 트루이타드’, 향이 심리에 미치는 영향을 연구한 심리학 전문가 ‘가이 팡조드’ 등이 향 개발에 직접 참여했다.

#동아제약 #레상스 데 노트 #향수 #한정판 #화이트데이 #카카오 선물하기

동아제약이 화이트데이를 맞이해 선보이는 프랑스 향수 ‘레상스 데 노트’ 선물 세트는 한정수량으로 카카오 선물하기에서만 단독으로 만나볼 수 있다.(사진=동아제약)

김성은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성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