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경제 기업
하이트진로, 대만 공략-가오슝 벚꽃 뮤직 페스티벌 참여현지 소비자 접점 마케팅 확대로 진로(JINRO) 브랜드 홍보

[테크홀릭] 하이트진로(대표 김인규)가 대만 소비자 접점 마케팅 활동을 통해 진로(JINRO) 브랜드를 적극 홍보하고 인지도 확대에 나가기 위해 지난 22일부터 24일까지 3일간 펼쳐진 가오슝 뮤직 페스티벌에 후원 기업으로 참여해, 다양한 마케팅 활동을 펼쳤다고 28일 밝혔다. 

매년 개최되는 가오슝 벚꽃 뮤직 페스티벌은 국내 유명 아티스트들도 참가하는 대형 페스티벌로 올해는 3일간 약 6만 명이 찾을 정도로 대만을 대표하는 음악 축제다.

하이트진로는 행사장 내 두꺼비 콘셉트의 부스를 설치, 대만 현지에서 선보이고 있는 과일 소주 제품 등을 판매하고 홍보활동을 펼쳤다. 또한, 룰렛 게임, 포토존 운영 등 다양한 프로모션 활동을 통해 방문객들의 브랜드 체험 기회를 마련했다. 특히, 올해 창립 100주년을 맞이하는 하이트진로는 제품 홍보 활동뿐만 아니라 중앙 무대에서 100주년 광고 영상을 송출해 대한민국 대표 주류 기업으로서 위상을 드높였다.

하이트진로의 대만 수출량은 2002년 진로(JINRO)의 첫 수출을 시작으로 지속적으로 성장해왔으며 최근 3년간 연평균 약 28%를 기록하며 K-소주를 알렸다. 현지의 대형마트, 편의점, 식당 등에서 참이슬과 진로를 비롯해 자몽에 이슬 등 과일소주 5종을 찾아볼 수 있다.

황정호 하이트진로 해외사업본부 전무는 “대한민국 대표 종합주류 회사로서 진로(JINRO)를 앞세워 ‘K-소주’의 위상을 공고히 하고 있다”라며 “앞으로도 다양한 글로벌 전략을 통해 소주 체험 기회를 넓히며 현지 공략을 강화해 나가겠다”라고 밝혔다.

#하이트진로 #진로 #대만 #가오슝 뮤직페스티벌

하이트진로가 대만 소비자 접점 마케팅 활동을 통해 진로(JINRO) 브랜드를 적극 홍보하고 인지도 확대에 나가기 위해 지난 22일부터 24일까지 3일간 펼쳐진 가오슝 뮤직 페스티벌에 후원 기업으로 참여해, 다양한 마케팅 활동을 펼쳤다.(사진=하이트진로)

허정선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허정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