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경제 업계
편의점 위드미, 업계 최초로 우수경영주 '정규직' 채용한다

이마트위드미가 업계 최초로 우수 가맹 경영주를 정규직으로 채용한다고 22일 밝혔다.

이마트위드미는 기존 상생 비즈니스 모델(24시간 의무영업·로열티·위약금 무)이 성공적으로 안착했다고 판단하고 두 번째 상생모델로 우수 가맹경영주를 정규직으로 채용하는 제도를 시작한다.

위드미는 가맹 경영주와의 상생을 목표로 우수 경영주를 본사의 정규직으로 채용하여 점포 운영관리 노하우를 본사 직원 및 가맹경영주와 공유하는 역할을 수행한다. 

선발된 경영주는 기존 점포의 운영은 유지하되 본사 직원과 동일한 처우를 제공하여 실질적인 도움이 될 수 있다.

경영주들은 채용시 기존 점포운영 기간도 근속 연수로 인정받을 수 있으며, 종합검진, 학자금 지원 등 본사 직원들과 동일한 복리 후생 혜택을 제공받는다. 

이번 채용에서 선발된 경영주는 이마트위드미 점포 운영 경험을 통한 자신의 성공 노하우를 바탕으로 신규점 개점 지원, 신규점 관리, 사내 교육 업무 등을 담당하면서 신규 경영주의 조기 안정화를 지원하게 된다.

이를 통해 수익성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동료 경영주에게 상품운영, 품질 및 선도관리, 인력운영 등 현장의 생생한 노하우를 전수함으로써 점포의 경쟁력 강화에도 많은 도움이 될 수 있을 것으로 이마트위드미는 기대하고 있다. 

채용은 홈페이지를 통해 다음달 2일까지 지원서 접수를 받고, 서류 심사와 인터뷰 과정을 통해 지역별로 필요 인원을 6월 중순까지 채용한다는 방침이다. 

김성영 이마트위드미 대표이사는 "가맹경영주를 본사의 정규직으로 채용하는 사례는 최초로, 가맹점과 본사가 함께 성장할 수 있는 새로운 상생 모델을 제시했다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며 "향후 가맹점과 상생할 수 있는 다양한 방안을 지속적으로 모색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변성환 기자  shb97@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변성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