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정책 실시간 핫이슈
13년 만의 평양공연, 공연을 마무리한 뒤 오는 4월 3일 밤 인천공항으로 귀환

사진=KTV 방송화면 캡처

31일 우리 예술단이 13년 만의 평양공연을 위해 전세기를 타고 이동한다.

도종환 문체육관광부 장관이 이끄는 예술단 본진은 이날 오전 10시30분 김포공항에서 이스타항공 여객기를 타고 서해 직항로를 통해 평양 순안공항으로 이동한다.

예술단 본진은 무대에 서는 가수들과 태권도 시범단 20여명, 공연 스태프, 취재단, 정부지원 인력까지 총 120여명으로 꾸려졌다.

공연장 설치를 위한 기술진 70여명은 앞서 29일 먼저 평양으로 들어갔다.

한편 출연진은 가수 조용필, 이선희, 최진희, 윤도현, 백지영, 걸그룹 레드벨벳, 정인, 서현, 알리, 강산에, 김광민 등 총 11명(팀)이다.

예술단은 모든 공연을 마무리한 뒤 오는 4월 3일 밤 인천공항으로 귀환한다.

 

김어진 기자  eojin_kim@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어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